본문으로 바로가기
52670585 0372019052352670585 06 0602001 6.0.16-HOTFIX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봄밤' 한지민, 김준한에 결국 "시간가지자"...정해인과 친구하기로(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MBC '봄밤'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한지민이 김준한에게 시간을 갖자고 말했다.

23일 밤 10시 방송된 MBC '봄밤'(연출 안판석/극본 김은)3-4회에서는 친구가 된 이정인(한지민 분)과 유지호(정해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서인(임성언 분)은 신형선(길해연 분)에게 "정인이 결혼시키지 마"라고 말했다.

앞서 이태학(송승환 분)은 이정인에게 수영재단 아들인 남자친구 권기석(김준한 분)과 결혼을 서두르라고 한 바 있다.

아예 시키지 말라고 놀라는 어머니에게 이서인은 "엄마도 결혼 꼭 해야한다는 생각이냐"고 물었고 신형선은 "나도 옛날 사람이다. 안하는 것보다는 하는 게 낫다"고 말했다.

이어 이서인은 "정인이는 나하고 다르고 아빠하고 엄청 부딪힐 거다"고 말했다.

이정인과 유지호는 농구장에서 우연히 마주쳤고 이재인은 유지호를 보며 매력있다고 전했다.

이에 이정인은 권기석(김준한 분)을 향해 말한 것인 줄 알고 오해했으나 이재인은 유지호를 말한 것이라고 전했다.

이정인은 유지호가 경기하는 모습을 보며 의식했고 급기야 유지호가 경기를 뛰다 넘어지자 자기도 모르게 관중석에서 일어나 걱정했다.

두 사람의 미묘한 기류는 회식에서도 이어졌다. 유지호와 이정인은 이정인의 남자친구 권기석사이에서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이후 유지호는 아들인 유은우(하이안 분)가 아프다는 소식에 급하게 병원으로 달려갔다.

걱정이 된 이정인은 유지호가 일하는 약국 앞을 찾아갔고 두 사람은 카페에서 이야기를 나눴다.

유지호는 이정인에 아이가 아팠다는 사실을 털어 놓으며 "그냥 톡으로 물어보지"라며 말했고, 이정인은 "답도 잘 안 하면서"라며 티격태격했다.

그러면서 유지호는 자신이 평범하지 않다며 "평범하지 않은 남자 옆에 저 여자는 무슨 일일까. 추측들하게 되잖나, 가짜뉴스의 주인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마음 접었으면 친구해도 되는거 아니냐는 이정인에 유지호는 "왜 나하고 친구가 되려고 하냐. 동정은 필요없다. 내 입장 되보면 안다"고 거절했다.

이에 이정인은 "이상한 피해의식이 있네. 그래서 싫냐, 친구 뭐 별거나"라며 "가끔 안부 묻고 연락해서 볼 수 도 있고"라고 말했고 유지호는 이를 수락했다.

이후 권기석은 이정인에게 결혼이 싫은건지 본인이 싫은건지 물었고 이정인은 결국 시간을 갖자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