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61526 0202019052352661526 06 0601001 6.0.17-RELEASE 20 스타투데이 0 popular

`안나 카레니나` 윤공주 "여배우라면 한 번쯤은 도전해보고 싶은 역할"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뮤지컬 배우 윤공주가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출연 소감을 밝혔다.

23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프레스콜이 열렸다. 김용관 프로듀서, 배우 김소현, 윤공주, 민우혁, 김우형, 서범석, 민영기, 최수형, 강태을, 이지혜, 정유지, 박송권, 조휘, 이소유, 배희진이 참석했다. 강혜정, 한경미, 임소하는 불참했다.

이날 윤공주는 "'안나 카레니나'의 안나 역은 여배우라면 한번쯤은 도전해보고 싶은 역할인것 같다. 한 여자의 죽을 것 같은 사랑과 그 뒤의 아픔을 무대 위에서 연기할 수 있다는 게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어 "원작 자체가 방대한 서사를 갖고 있는다. 2시간 반이라는 제한적인 시간에 뮤지컬 무대라는 제한적인 공간에서 보여주기 쉽지 않은데, 우리 작품은 오페라, 발레, 화려한 무대와 조명이 어우러져서 보기 좋은 작품이 된 것 같다"면서 "너무 감사하고 열심히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 러시아 대문호 ‘톨스토이’의 불세출의 걸작으로 손꼽히는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뮤지컬이다. 문학과 예술의 본고장인 러시아의 유명 뮤지컬 프로덕션인 ‘모스크바 오페레타 씨어터’의 세 번째 작품으로, 러시아 뮤지컬의 흥행 역사를 새롭게 쓴 최신 흥행작이기도 하다.

'안나 카레니나'는 2018년 국내 초연 후, 화려한 무대와 군무 등의 볼거리에 세련되고 강렬한 음악과 작사가 박창학의 참여로 심도 있는 가사의 수정이 더해져 한층 업그레이드 된 재연 무대로 다시 한 번 관객들을 찾는다.

안나 카레니나 역은 김소현, 윤공주, 알렉세이 브론스키 역은 민우혁, 김우형, 알렉세이 카레닌은 서범석, 민영기, 콘스탄틴 레빈은 최수형, 강태을, 키티 세르바츠카야 역은 임소하, 이지혜, 정유지, MC역은 박송권, 조휘, 브론스카야 백작부인 역은 이소유, 세르바츠카야 공작부인 역은 배희진, 패티 역은 강혜정, 한경미, 이지혜가 출연한다.

한편 '안나 카레니나'는 오는 7월 14일까지 한남동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된다.

shinye@mk.co.kr

사진ㅣ유용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