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58708 0092019052352658708 02 0213009 6.0.5-RELEASE 9 뉴시스 0

천안 '단국대병원·순천향대병원' 유방암과 위암 평가 1등급

글자크기
뉴시스

【천안=뉴시스】이종익 기자 = 충남 천안의 단국대학교병원 전경. 뉴시스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천안=뉴시스】이종익 기자 = 충남 천안의 대학병원인 단국대병원(병원장 조종태)과 순천향대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이 모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심평원)이 발표한 '유방암 6차·위암 4차 적정성 평가'에서 각각 최우수 등급인 1등급을 획득했다.

23일 단국대병원과 순천향대 천안병원에 따르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전국의 암 치료 병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위암, 유방암 적정성 평가'에서 모두 1등급을 받았다.

단국대병원의 위암 평가는 동일 규모의 종합평균(99.42)보다 높고, 전체평균(97.32)보다 높은 100점을 받았다.

순천향대 천안병원 위암 평가도 100점, 유방암은 99.58점을 기록했다.

뉴시스

【천안=뉴시스】이종익 기자 = 충남 천안의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뉴시DB.


조종태 단국대병원장은 "현재 공사 중인 암센터가 완공되면 기존에 운영되던 암종별 센터들의 기능을 통합하고 포괄적인 암 치료 시스템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문수 순천향대 천안병원장은 "위암 평가는 4년 연속, 유방암은 6년 연속으로 적정성 평가가 시작된 이래 단 한 번도 1등급을 놓친 적이 없다"며 "자만하지 않고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유지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007news@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