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58691 0202019052352658691 06 0601001 6.0.7-RELEASE 20 스타투데이 0

‘모던 패밀리’ 김정난, 옛 남친과 헤어진 이유 고백하며 ‘신세한탄’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진이 로맨틱 ‘이벤트 가이’로 깜짝 변신한다.

류진은 24일(금) 오후 11시 방송되는 MBN ‘모던 패밀리’(기획/제작 MBN, 연출 서혜승)에서 여행을 떠난 아내를 대신해 살림을 전담하게 된다. 류진의 아내 이혜선 씨는 류진의 미니카 장식장 설치를 허락하는 대신 강릉으로 2박3일 여행을 떠나며, 남편에게 엄청난 양의 ‘전업주부 미션’을 하사한다. 자신만만해 하던 류진은 설거지와 청소, 빨래를 연달아 진행하며 아내의 마음을 이해하게 되지만, 곧 초심을 잃은 행동으로 반전 웃음을 안긴다.

끊이지 않는 집안일 도중 류진은 절친들을 차에 태우고 운전 중인 이혜선 씨에게 전화를 걸어, “조수석 앞 서랍을 열어 보라”고 당당하게 말한다. 류진이 몰래 준비한 이벤트를 발견한 이혜선 씨는 진심 어린 감동을 드러내는 한편, 친구들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게 되는 것. ‘모던팸’ 공식 사고뭉치 류진이 준비한 ‘깜짝 이벤트’의 정체가 무엇일지 초미의 관심이 모인다.

더욱이 스튜디오에서 류진의 VCR을 지켜보던 MC 김정난은 깜짝 이벤트에 ‘시니컬 정난’으로 급 변신해 의아함을 더한다. 영상에 과하게 몰입하던 김정난은 “전 남자친구를 위해 ‘코스 요리’를 준비한 것은 물론,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초콜릿 케이크까지 만들어봤다”며, ‘이벤트 마니아’였던 과거사를 셀프 고백하기에 이른다. “너무 많은 이벤트를 해서 (남자친구와) 오래 못 갔나 봐요”라고 신세한탄을 이어가는 김정난의 ‘순도 100%’ 리액션이 색다른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제작진은 “이번 방송을 통해 부부의 연애 시절을 연상케 하는 류진의 달콤하면서도 배려 깊은 면모가 돋보이게 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더불어 “아내가 집을 비우면서 새로운 기회를 맞은 류진이 또 한 번의 ‘돌발 행동’을 감행한다”며 “사고가 일상인 류진 삼부자의 흥미진진한 2박3일 생존기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모던 패밀리’ 14회에서는 김형자-장계현과 함께 떠난 베트남 냐짱에서 폭염 때문에 성질을 폭발시킨 백일섭의 여행기 2탄을 비롯해, 류필립 미나 부부의 가족 모임에서 재혼을 발표한 72세 ‘미나맘’ 장무식 씨의 ‘연하 남친’ 정체가 공개된다.

24일(금) 오후 11시 MBN에서 방송된다.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