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58581 0182019052352658581 06 0603001 6.0.4-hotfix 18 매일경제 0

‘트로트 전향’ 노지훈 “‘미스터트롯’ 출연? 기회가 된다면..”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노지훈가 ‘미스터트롯’에 대해 언급했다.

2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노지훈의 새 싱글 앨범 ‘손가락하트’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노지훈은 “모든 무대 마찬가지지만 트로트 무대에서는 끼를 더 발산을 해야한다. 절제도 필요하고 완급조절이 더 필요한 장르같다. 앞으로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 아직 트로트 첫 걸음마 단계라 긴장한 모습을 보여준 것 같다”며 7년 만에 쇼케이스한 소감을 전했다.

매일경제

노지훈 사진=김재현 기자


또 ‘미스터트롯’ 참여에 대해 물어보자 “‘위대한 탄생’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으로서 2번 한다는 것은 선뜻 하기가 (힘들다). ‘프로듀스 101’때도 이야기가 있었는데 겁이 났다. 올 가을에 ‘미스터트롯’을 한다고 듣긴 했다. 그건 제가 ‘손가락하트’를 전적으로 몰입한 뒤에 기회가 된다면 나갈 수도 있을 것 같다”고 답했다.

타이틀곡 ‘손가락하트’는 신나는 라틴 리듬에 락적인 요소를 결합한 새로운 느낌의 라틴 트로트 곡으로, 누구나 쉽게 기억할 수 있는 가사와 멜로디가 인상적인 곡이다.

한편 노지훈은 ‘위대한 탄생 시즌1’에 출연해 TOP8까지 오르며 실력과 스타성을 인정받고 2012년 미니 앨범 ‘The Next Big Thing’을 시작으로 ‘안 해도 돼’ ‘니가 나였더라면’ ‘너를 노래해’ ‘벌 받나 봐’ 등 다수의 곡들을 발표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