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49087 0032019052352649087 08 0205005 6.0.8-hotfix 3 연합뉴스 0

대학 우수기술 창업유도 'U-테크밸리' 협약 잇따라

글자크기

기술보증기금 2017년 도입…협약대학 63개로 늘어

연합뉴스

기술보증기금
[기보 제공]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대학 내 우수논문이나 연구결과를 창업으로 유도하고자 기술보증기금이 도입한 'U-테크밸리'에 참여한 대학이 전국 63개 대학으로 늘어났다.

기술보증기금은 23일 서울 여의도 63스퀘어에서 아주대, 명지대, 수원대와 대학 기술 사업화 지원 플랫폼(U-테크밸리) 구축을 위한 협약을 맺었다.

이로써 기보와 협약을 맺은 대학은 서울대, 포항공대, 한국과학기술원 등을 포함해 전국 63개 대학으로 늘어났다.

2017년 도입한 U-테크밸리는 대학 내 연구원실에 잠든 우수기술을 산업현장으로 끌어내고자 자금보증, 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화 플랫폼이다.

각 대학은 대학 내 우수 창업기업을 기보에 추천하고, 기보는 추천받은 기업에 자금보증 등 금융지원에 나서는 구조다.

금융지원뿐만 아니라 컨설팅, 기술이전, 기업공개(IPO) 업무까지 지원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윤모 기보 이사장을 비롯해 유병진 명지대 총장, 박진우 수원대 총장, 오성근 아주대 부총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ljm70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