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24017 0242019052252624017 03 0306001 6.0.14-RELEASE 24 이데일리 0 popular

6~8월 전국 11.2만 가구 입주...전년比 3.9% 감소

글자크기

수도권 6만6627가구, 지방 4만5732가구 등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박민 기자] 오는 6~8월 전국에서 11만여 가구가 집들이에 나선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9% 감소한 수준이다.

국토교통부는 공공사업자와 주택협회를 통해 올해 6월~8월 입주 예정 물량을 집계한 결과 총 11만2359가구(조합 물량 포함)로 조사됐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11만7000여 가구) 대비 3.9% 감소한 수준이며, 5년 평균(9만5000가구) 대비 18.2%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서울 1만1927가구를 비롯해 총 6만6627가구가 집들이에 나선다. 5년 평균 대비 52.3%, 전년동기 대비 16.3% 각각 증가했다. 지방은 4만5732가구로 5년 평균 대비 10.8%, 전년동기 대비 23.3% 각각 감소했다.

수도권은 6월 안산단원(4030가구), 평택소사2(3240가구) 등 2만7132가구가 입주를 예정하고 있다. 이어 7월 고양향동(2947가구), 오산외삼미(2400가구) 등 1만8431가구, 8월 평택신촌(2,803세대), 광주태전(1768가구) 등 2만1064가구가 집들이를 한다.

지방은 6월 창원중동(2867가구), 세종시(2456가구) 등 1만8046가구가 새집 맞이를 한다. 7월에는 청주흥덕(2529가구), 춘천후평(1745가구) 등 1만6788가구가, 8월에는 순천신대(1464가구), 부산동래(1384가구) 등 1만898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주택 규모별로는 전용면적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3.0%를 차지해 중소형주택의 입주물량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세부적으로 전용 60㎡이하 3만9671가구, 전용 60~85㎡ 6만4874가구, 85㎡초과 7814가구 등이다.

주체별로는 민간 9만1501가구, 공공 2만858가구로 각각 집계됐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