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20887 0532019052252620887 02 0213001 6.0.7-RELEASE 53 노컷뉴스 0

'코카인 등' 마약류 특별단속 마약사범 83명 검거

글자크기

마약사범 83명 중 28명 구속

"밀반입한 코카인 등 마약류 클럽 등에서 유통시켜"

경남CBS 송봉준 기자

노컷뉴스

코카인 봉지(사진=경남경찰청 제공)

경남 거제경찰서는 코카인과 필로폰 등 마약류를 유통한 혐의(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로 A(26)씨 등 83명을 검거해 이 중 28명을 구속했다고 22일 밝혔다.

또 코카인 486g(시가 1억 9천만 원), 필로폰 85g(시가 2억 8천만 원), 대마 55.8g(시가 520만 원)을 압수했다.

A씨는 서울 이태원 소재 클럽에서 만난 공범 B(39.외국인)씨와 외국에서 코카인을 밀반입해 판매하기로 공모해 2018년 7월 브라질에서 구입한 코카인 1㎏을 자신의 몸에 숨겨 공항을 통해 국내로 밀반입하고 클럽 등에서 유통한 혐의를 받고 있다.

C(36)씨는 A씨에게 대마를 판매한 혐의로 나머지 45명은 A, B, C씨로부터 코카인과 대마를 구입해 투약한 혐의가 있다.

또 D(40)씨 등 35명은 경찰이 영남권 일대에 필로폰을 유통시킨 판매책과 투약자에 대한 집중 수사과정에서 필로폰을 판매하거나 투약한 혐의로 적발됐다.

노컷뉴스

주사기에 든 필로폰.(사진=경남경찰청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이 검거한 필로폰 판매·투약사범 35명 중 마약 전과자가 88.6%(31명), 40대~50대가 85.7%(30명)를 차지했다.

경찰은 투약자들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판매 경로를 면밀히 추적하는 등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마약류 공급을 차단하기 위해 밀반입책과 판매책 검거에 주력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