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16189 0042019052252616189 04 0401001 6.0.14-RELEASE 4 YTN 0

北 유엔대사 "美 화물선 압류는 불법적...즉각 반환해야"

글자크기

[앵커]

김성 유엔주재 북한 대사가 조금 전 기자회견을 열고 미국이 압류한 북한 화물선을 즉각 반환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워싱턴 특파원 연결해 자세한 내용 알아봅니다. 김희준 특파원!

김성 북한 유엔대사가 미국의 조치를 비난하며 화물선 반환을 요구했군요.

[기자]

김성 유엔주재 북한 대사가 한국시간 지난밤 11시 20분 뉴욕 유엔본부에서 전격 기자회견을 시작했습니다.

미국 정부가 북한 화물선 '와이즈 어니스트'호를 압류한 것은 불법적 조치라며 이를 지체 없이 반환하라는 것이 회견의 핵심 내용이었습니다.

김 대사는 미국이 북한의 제재 위반을 이유로 '와이즈 어니스트' 호를 압류한 것은 미국이 줄곧 자행해온 대북 적대시 정책의 일환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지난해 6월 싱가포르에서 열린 1차 북미정상회담에서 양측이 합의한 6.12 공동성명은 새로운 북미 관계 설정했다며 그 정신에 기반해 북한 화물선을 반환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김 대사는 이번 회견을 통해 또 유엔과 국제사회의 대북 제재의 부당성을 주장하며 해제도 요구했습니다.

한편 회견 뒤 화물선 압류로 북미대화 영향 등을 묻는 질문이 쏟아졌는데요, 질문을 한꺼번에 받은 뒤 대답하겠다고 한 김 대사의 답변은 그리 길지 않았습니다.

최근 미국의 대북 조치들에 충격을 받았다며 이런 조치들은 싱가포르 합의 정신의 위반이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이어 나머지 질문들에 대해서는 다음 기회에 하겠다며 말을 아꼈습니다.

또 북한에 억류됐다 송환돼 숨진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 사망에 대한 북한의 사과 의향 등을 묻는 질문에도, 이번 회견 주제와 동떨어진 것이라며 굳게 입을 다물었습니다.

앞서 미 법무부는 지난 9일 북한이 단거리 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발사한 지 몇 시간 만에 제재 위반 혐의로 와이즈 어니스트호를 전격 압류했습니다.

이번 조치에는 어떤 정치적 배경도 없다고 밝혔지만 사실상 북한의 발사에 대한 우회적 압박으로 받아들여진 바 있습니다.

이에 대해 북한은 외무성 대변인 담화 등을 통해 미국을 원색 비난하고 반환을 요구하며 북미 간 긴장이 높아지면서 북미 대화 교착 국면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워싱턴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 레알마드리드 유소년 축구캠프 with YTN PLUS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