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12497 0142019052152612497 03 0306001 6.0.16-HOTFIX 14 파이낸셜뉴스 0 popular

청년우대 청약통장 가입자 20만명 눈앞

글자크기
출시 9개월만에 19만명 돌파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자수가 2300만명을 넘어섰다. 청년우대형 청약통장 가입자도 출시 9개월 만에 19만명을 돌파해 20만명을 눈앞에 뒀다.

21일 금융결제원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 4월 말 기준 주택청약종합저축 가입자수는 2306만5368명으로 집계됐다.

가입자수가 증가한데는 청년층의 주거안정을 위해 출시된 '청년우대형 청약통장'이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국토부에 따르면 청년우대형 청약통장은 지난해 7월 31일 첫 출시 이후 총 19만1810명이 가입했다. 지난해 7월부터 올해 4월까지 주택청약종합저축 신규 가입자(105만8322명) 중 18.1%는 청년들이 차지한 것이다.

가입 대상이 출시 당시 만 19세 이상, 29세 이하의 무주택 세대주로 제한됐으나 올해 1월부터 만 34세 이하의 무주택 가구의 세대원 등으로 대상이 확대됐다.

현재 일반 주택청약종합저축의 금리가 연 1.8%로 일반적인 은행 정기예금보다 낮은 반면, 청년우대형 통장은 금리가 3.3%에 달하고 이자소득 비과세 혜택까지 제공된다.

전체 청약통장 가입자수는 4월 한달간 9만7605명(0.43%) 늘었지만 증가폭은 2월 0.70%에서 3월 0.58%, 4월 0.43%로 두 달 연속 축소됐다. 청약조정지역내 1순위 자격이 세대주로 제한되고 재당첨제한, 1주택자 배정 물량 축소, 가점제 물량 확대 등 청약규제가 대폭 강화된데 따른 것이다. 지역별로는 인천·경기(730만4546명)가 전월 대비 0.58%(4만1869명), 서울(578만1057명)은 0.37%(2만1446명) 증가했다. 지방은 5대 광역시가 472만4592명으로 전월 대비 0.26%, 기타지역은 525만5173명으로 0.45% 각각 늘었다.

sjmary@fnnews.com 서혜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