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589237 0962019052052589237 05 0507001 6.0.13-RELEASE 96 스포츠서울 34177200

두산 후랭코프, 이두근 건염 증세 20일 1군 엔트리 제외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두산 후랭코프가 17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9 KBO리그 SK와 두산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힘차게 공을 던지고 있다. 후랭코프는 시즌 9경기에 등판해 3승 3패 평균자책점 3.35를 기록 중이다. 2019. 5. 17. 인천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이환범선임기자] 두산 외국인투수 세스 후랭코프(31)가 오른팔 이두근 건염 증세로 20일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두산은 20일 “후랭코프를 이두근 건염 증세로 1군 엔트리에서 제외했다”고 발표하며 “큰 이상이 있는 것은 아니고 선발 로테이션 한 번을 빼준다는 의미로 뺐다. 특별한 이상이 없는한 열흘 후인 30일 1군 엔트리에 재등록하게 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후랭코프는 지난 17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SK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을 던진 뒤 오른팔 불편함을 호소하며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당시 후랭코프는 6이닝 동안 1안타 5탈삼진 무실점 역투에 투구수는 63개에 불과해 완봉도 할 수 있는 페이스였다.

지난해 18승3패로 다승·승률왕을 차지했던 후랭코프는 올시즌 10경기에 선발등판해 59.2이닝을 던지며 4승3패 방어율 3.02를 기록중이다.

white@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