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570243 0512019052052570243 06 0601001 6.0.14-RELEASE 51 뉴스1 0 popular

'성년의 날' 김새론·김향기 "스무살, 소중한 순간…모두 행복하길"(인터뷰)

글자크기
뉴스1

© 뉴스1 왼쪽 배우 김새론, 김향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2000년생' 배우 김새론과 김향기가 소감을 성년의 날을 맞은 소감을 전했다.

성년의 날은 사회인으로서의 책무를 일깨워주며, 성인으로서의 자부심을 부여하기 위하여 지정된 법정기념일로 매년 5월 셋째주 월요일이다.

배우 중에는 아역부터 활동을 시작해 어느새 배우로서 탄탄히 자리매김한 김향기 김새론 등이 20일 성년의 날을 맞았다.

김새론은 뉴스1에 "스무 살이 되기 전에는 마지막 10대의 순간들을 즐기고 마음에 담아놔야겠다고 생각했는데, 스무 살 또한 미래의 저에게는 소중한 순간이지 않을까 생각이 든다"라며 성년의 날을 맞은 소감을 전해왔다.

이어 "그래서 더 많은 걸 보고 느끼려 하고 있다. 내가 여행 다니는 걸 좋아하는데 운전도 할 수 있게 돼서 자유롭게 여행할 수 있다는 게 장점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김향기도 뉴스1에 "'성년의 날'을 챙겨주셔서 감사하다"면서 "성년을 맞는 모든 분들이 행복한 하루를 보내길 바란다"라고 했다.

스무살이 된 이들은 올해도 '열일'에 나선다. 김새론은 대학교 캠퍼스를 배경으로 한 로맨스 '연애플레이리스트 시즌4'로 곧 시청자들을 찾는다. 영화 '증인'으로 올해를 기분 좋게 시작한 김향기는 JTBC '열여덟의 순간'으로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이 외에도 배우 김현수와 김지민 정다빈 성유빈 홍태의 등도 성년의 날 주인공이다. 이들은 각각 학업과 작품 활동에 집중하며 자신만의 20대를 준비하고 있다.
ichi@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