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470088 1112019051552470088 06 0602001 6.0.22-RELEASE 111 서울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57876095000 1557876105000 popular

'초면에 사랑합니다' 김영광, 로맨스-코미디 자유자재 넘나들며 열연

글자크기
배우 김영광이 달달한 로맨스와 유쾌한 코미디를 자연스럽게 넘나들며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깨우고 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극 중 안면실인증에 걸린 T&T 모바일 미디어1 본부장 도민익 역을 맡아 입체적인 연기로 호평을 얻고 있는 그가 안방극장에 설렘과 웃음을 동시에 선사하며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는 것.

지난 14일(화)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연출 이광영/ 극본 김아정/ 제작 비욘드 제이)에서는 이중생활을 하는 갈희(진기주 분)에게 어느새 마음을 빼앗긴 민익(김영광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안면실인증으로 인해 사람들을 얼굴을 볼 수 없게 된 민익은 베로니카 박(김재경 분) 대신 맞선 자리에 온 갈희를 알아보지 못하고, 화려한 소문과는 달리 배려심 있는 그녀에게 호감을 느낀 듯 먼저 애프터 신청을 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늘 비슷한 모습으로 다니는 갈희가 기억에 각인된 민익은 다른 사람들은 다 못 알아보면서도 비서 모드의 갈희만을 유일하게 알아보게 되자, 시도 때도 없이 눈으로 그녀를 쫓고 마음을 의지하며 오기만을 기다리는 등 의도치 않은 로맨틱한 행동들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간지럽게 만들었다.

이날 김영광은 안면실인증으로 인해 변화하는 민익의 모습을 다채로운 표정과 섬세한 눈빛으로 표현해내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한 여자이지만, 졸지에 두 여자가 된 갈희에게 동시에 빠지고 있는 민익의 미묘한 심리 상태를 촘촘하게 그려내며 캐릭터에 설득력을 부여, “김영광 로코 연기가 곧 개연성”이라는 호평을 이끌어 내기도.

한편, 김영광을 비롯한 배우들의 호연과 빠른 전개, 감각적인 연출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