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097501 0372019042652097501 06 0602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popular

[어게인TV]'우리는 열혈 사이다' 김형묵, 미친 예능감 "JYP 표정 모사 원탑"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SBS ‘열혈사제 특집-우리는 열혈 사이다’ 방송캡처


[헤럴드POP=편예은 기자]김형묵, 미친 예능감 선보였다.

25일 방송된 SBS ‘열혈사제 특집-우리는 열혈 사이다’에서는 이명우 감독을 비롯해 주역 배우들인 김남길, 김성균, 이하늬, 고준, 정영주, 백지원, 김형묵, 전성우가 출연했다.

이날 '열혈사제'팀은 최강 케미를 자랑하며 화기애애한 모습을 보여줬다. 개성 넘치는 캐릭터와 명장면, 패러디 장면을 보면서 배우들은 서로를 칭찬하기에 바빴다.

유명 CF의 나래이션을 했던 김형묵은 멋진 목소리를 들려줬고, 이에 김남길은 "똑같다"고 해 양세형이 "똑같은 게 아니라 그 분이시라고요"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JYP 얼굴 모사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놓은 김형묵. 이를 보던 양세형은 "개그맨, 가수, 배우 통틀어서 원탑"이라며 엄지척을 날렸다.

이후 배우들은 서로에 대한 폭로를 이어갔다. 김성균은 김남길에게 "남길이가 저한테 너무 집착한다"며 "자기 집에 가자"고 한다고 했다. 이하늬는 "촬영장에서도 서로가 너무 애뜻하다"며 이들의 브로맨스를 전했다.

이하늬는 밝음의 아이콘다운 에너지와 애교로 배우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명우 감독은 "여배우가 망가지기 어려웠을텐데 본인이 너무 소화를 잘해줬다"고 했고, 이에 이하늬는 "은퇴할 생각으로 했어요"라고 농담을 던졌다.

드라마 '열혈사제'로 만든 퀴즈를 풀어본 배우들은 마지막 100점을 건 문제에 열정적으로 참여했다. 강호동은 의욕이 넘쳐 앞으로 나간 배우들에게 "10초 안에 자리로 돌아오지 않으면 실격 처리하겠다"고 해 양세형이 "유치원생 다루듯이 하네요"라고 했다.

퀴즈에서 1위는 고준에게로 돌아갔고, 복싱 개인기로 세레모니를 했다. 또 열혈 인싸스텝을 선보인 고준은 상품으로 받은 고깃값을 제대로 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