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096756 0032019042652096756 02 0204004 6.0.1-hotfix 3 연합뉴스 0

박유천 오늘 구속여부 판가름…영장실질심사 받아

글자크기
(수원=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가수 겸 배우 박유천(33) 씨에 대한 구속 여부가 26일 결정된다.

연합뉴스

지난 17일 박유천 씨가 마약 투약 혐의에 대한 경찰 조사를 위해 경기도 수원시 경기남부지방청으로 출석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수원지방법원은 이날 오후 2시 30분께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받는 박씨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연다.

박씨의 구속 여부는 이날 저녁께 결정될 전망이다.

박씨는 올해 2∼3월 전 연인인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31) 씨와 함께 3차례에 걸쳐 필로폰 1.5g을 구매하고 이 가운데 일부를 5차례에 걸쳐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지난 23일 박 씨 체모에서 필로폰이 검출됐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검사 결과 등을 토대로 박 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현재 박씨는 마약 투약 혐의를 줄곧 부인하고 있다.



연합뉴스

[그래픽] 박유천, 국과수 마약검사서 '양성' 반응…경찰, 구속영장 신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박씨와 황씨는 과거 연인 사이로 박 씨는 지난 2017년 4월 황 씨와 같은 해 9월 결혼을 약속했다고 알렸지만, 이듬해 결별했다.

yo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