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095585 0292019042652095585 06 0602001 6.0.14-RELEASE 29 OSEN 0 popular

"반전매력 폭발" '열혈사이다' 드라마만큼 재밌는 '열혈' 구강케미 [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김수형 기자] 코믹수사극으로 화제가 됐던 '열혈사제' 배우들이 열혈 구강케미를 선보였다.

25일 방송된 SBS 예능 '우리는 열혈 사이다'에서 '열혈사제' 배우들이 출연했다.

이날 배우들은 "드라마를 통해 새로 떠오른 배우들에 대해 속속이 보여드리겠다"면서 열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그러면서 서로 만나자마자 "나도 껴달라"며 함께 셀프카메라를 찍으며 돈독한 동료애를 보인 모습이 훈훈함을 안겼다.

강호동은 김남길을 보자마자 "인생캐릭터 만났다"면서 뉴스를 보는지 질문, 김남길은 "안 본다"며 대답하더니 이내 옆에서 이하늬가 폭로하자 "사실 본다"면서 "역시 누가했는데, 이런 반응 올줄 알았다"며 센스있게 대답해 웃음을 선사했다.

OSEN

먼저 화제도 열혈적이었던 드라마 속 주요 장면들을 소개했다. 장면이 나올 때마다 배우들이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전해 재미를 더했다. 이하늬는 "우리 드라마는 캐스팅이 8할이었다"면서 찰떡 캐스팅이었다고 했다.이에 이명우 감독들은 "주변이 평가해야하는데, 배우들이 직접 말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매소드급 특급 캐스팅으로 애드립도 가능했다고 했다.

반전 매력 주역으로 김해일 신부 역의 김남길을 꼽았다. 이명우 감독도 "김남길 염두해두고 쓴 캐릭터"라고 했다. 이에 이하늬는 "분노조절장애 신부란 콘셉트 부담스럽기도 해, 사제나 신도분들이 불편할까 걱정했다"면서 "그냥 욕쟁이 신부가 아니라 세상에 대한 울분에 찬 신부를 보이게 잘 연기했다"며 칭찬했다.

OSEN

이때, MC들은 "열혈사제의 숨겨진 반전이 있다, 김범수씨가 출연했더라"면서 김형묵을 언급, 아무도 지목하지 않았으나 김형묵이 스스로 "아버지가 더 닮으셨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하늬는 "사실 가수왕이다"면서 "혼내는 장면을 촬영하면서도 노래르 부른다"면서 막간으로 노래까지 선보여 분위기를 흥겹게 했다. 돌림노래를 물론, 막대사탕을 입에물고 하이테크닉으로 춤사위를 벌이며 무대를 뒤집어놓았다.

액션씬에 대해서도 빠질 수 없었다. 이명우 감독은 김남길에 대해 "보통 대역도 쓰지만 본인이 다 소화한다"면서 "열심히 하다 갈비뼈 부러졌다"며 감독도 못 말리는 열정을 전했다. 동료 배우들도 "걱정될 마큼 몸을 사리지 않는다"고 했다. 액션비법에 대해 김남길은 "어릴 때부터 태권도 다진 기본기"라면서 액션위해 특별히 준비한 것이 있는지 묻자, "액션이야 뭐"라며 구강액션도 수준급으로 보여 재미를 더했다. 그러면서 130도 돌려차기를 마지막으로 한 번더 선보여 모두를 감탄하게 했다.

OSEN

다음은 패러디 장면을 선보였다. 편의점 앞에서 '미스터선샤인' 장면에 대해선 이명우 감독은 "그 팀은 이틀찍었다는데 우린 두시간 찍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또한 '신과함께' 이어 몽크의 '절규' 표정도 패러디한 김성균을 언급, 모두 "김성균은 대본 심폐소생사"라며 그만큼 대본을 맛깔라게 잘 살린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매트릭스' 패러디 장면에 대해 이명우 감독은 "두달 걸렸다, 김해일 신부가 할 수 있는 최소한의 한풀이라 잘 찍고 싶었다"면서 "자체 슬로우해야하는 어려움 있었다, 김성균씨는 맞는 장면 화면에 사라질 때까지 연기해 제대로 살려냈다"고 했다.

OSEN

이에 이하늬는 "패러디 대본을 보면 배우들도 어떻게 살릴지 궁금해지는데 미친 소화력과 연기력 뒤받침되어야 살아난다고 느꼈다"고 했고, 감독도 "패러디는 배우와 배우, 그리고 감독과도 찰떡호흡 중요한데, 찍으면서 신나더라"며 케미를 전했다.

한편, '우리는 열혈 사이다'는 '열혈사제' 드라마 속에서 선보였던 에피소드에 대해 솔직하고도 거침없이 소개하면서 시청자들에게 톡톡 튀는 재미를 선사할 특집 프로그램이다.
/ssu0818@osen.co.kr

[사진] '우리는 열혈 사이다' 방송화면 캡쳐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