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051867 0142019042452051867 08 0804001 6.0.19-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false false false 1556084486000 1556084500000

디즈니, 넥슨 인수? 외신 오역 '해프닝'

글자크기
디즈니가 132억달러(14조원)에 넥슨을 인수한다고 외신이 보도해 국내 게임업계가 술렁였다.

24일 증권가에 '디즈니, 거대 게임 회사 넥슨 인수'라는 제목의 외신 보도가 퍼졌다.

한 외신 매체는 'The Central Times'의 기사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이를 두고 업계에서는 지난 17일 중앙일보가 보도했던 '디즈니에 "넥슨 사라" 김정주 직접 찾아갔다'는 기사가 모티브가 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당시 중앙일보는 넥슨의 창업자인 김정주 NXC 대표가 최근 미국의 종합엔터테인먼트 기업인 '월트 디즈니 컴퍼니'에 넥슨 인수를 타진했다고 보도했다.

이에대해 넥슨 관계자는 "해프닝일 뿐"이라고 일축했다.

true@fnnews.com 김아름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