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001640 0512019042252001640 01 0103001 6.0.1-hotfix 51 뉴스1 0

여야4당, 선거제·공수처 등 패스트트랙 합의…25일 지정완료(상보)

글자크기
뉴스1

문희상 국회의장이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장실에서 여야 5당원내대표와 회동하고 있다. 김관영 바른미래당(왼쪽부터),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문 의장, 나경원 자유한국당, , 장병완 민주평화당, 윤소하 정의당 원내대표. 2019.4.22/뉴스1 © News1 이종덕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최종무 기자,정상훈 기자,이균진 기자 = 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22일 선거제도 개편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검경수사권 조정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에 합의했다.

더불어민주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회동을 갖고 이렇게 합의했다고 여야 4당 원내대표들이 기자회견을 통해 전했다.

여야 4당은 이번 합의에 대한 각당의 추인을 거쳐 4당 원내대표들이 책임을 지고 오는 25일까지 정치개혁특위와 사법개혁특위에서 신속처리안건 지정을 완료하기로 했다.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