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997571 0092019042251997571 01 0104001 6.0.15-RELEASE 9 뉴시스 0 popular

손혜원, 이언주에 "꽃가마 태워 모셔간다는데 징징거려야지"

글자크기

페이스북에 한국당행 의사 피력하는 이언주 저격글 게시

李 민주당 탈당 당시 비판한 우상호 인터뷰 영상도 게재

우상호 "탈당 때부터 거짓말…탈당파 중 그런 사람 없어"

뉴시스

【목포=뉴시스】신대희 기자 = 전남 목포 근대역사문화공간 내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는 무소속 손혜원 의원이 23일 오후 목포시 대의동 박물관 건립 예정지에서 의혹 해명 기자 간담회를 열고 있다. 2019.1.23sdhdream@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이재은 기자 = 손혜원 무소속 의원은 자유한국당행(行)에 대해 적극적인 의사를 피력하고 있는 이언주 바른미래당 의원을 향해 "꽃가마 태워 모셔간다는데 그 정도는 징징거려야지"라고 비아냥거렸다. 이는 이 의원이 문재인 정부와 여당을 향해 연일 강경발언을 쏟아낸 것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손 의원은 지난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서정주 시인의 '국화 옆에서'라는 시를 인용하며 이 의원에게 "한 송이 국화꽃을 피우기 위해 봄부터 소쩍새는 그렇게 운다는데 꽃가마 태워 모셔 간다는데 그 정도는 징징거려야겠죠"라고 했다.

그는 또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해 12월24일 노컷TV 인터뷰에서 이 의원을 비판한 영상도 함께 게재했다.

우 의원은 이 의원이 민주당을 탈당할 당시를 회고하며 "제가 원내대표일 때 이 의원이 탈당했는데 계속 말을 바꿨다. 이 의원은 기자들에게 '김종인 대표와 함께 하겠다'면서 나갔는데 제가 김 대표에 전화를 걸어 확인해보니 '쓸데없는 소리 하지 말라해. 탈당할 때 나랑 의논도 안 했다'고 했다. 탈당할 때부터 거짓말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우 의원은 "이 의원은 우리당에 있을 때 운동권(출신 의원)보다 센 주장을 훨씬 많이 했다. 이 의원이 운동권 등쌀에 시달렸다는데 무슨 얘기인지 하나도 모르겠다. 운동권 출신 의원이 이 의원과 같은 당에 있을 때 한 번이라도 공격했거나 괴롭힌 적이 없다"면서 "이 분이 보수주의자이면서 왜 당시에 진보적 주장을 하면서 운동권 싫어서 나갔다는 건지 이해할 수가 없다. 본인이 보수주의자이면서 가장 진보적인 발언을 하더니만 나가서는 '내가 보수였다'고 하는데 이게 말인지, 막걸리냐"고 일갈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이종철 기자 = 당원권 정지를 당한 이언주 의원이 9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전통시장법 개정을 위한 토론회에 참석해 심각한 표정을 하고 있다. 2019.04.09. jc4321@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역대 탈당파 중에 그런 사람은 없다. 국민들은 바보가 아니다. 그 분을 더 이상 괴롭힐 생각은 없다. 국민과 유권자의 선택을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 의원은 지난 19일 한국당 입당 시점에 대해 "한국당이 오라고 해야 가는 것"이라면서 "확실한 건 우리는 결국 총선 전에 만난다는 것이다. 이건 확실히 약속하겠다"고 단언했다.

이에 한국당 입당이 가시화되자 이 의원은 21일 "당장 한국당 입당 계획이 있는 것처럼 보도가 쏟아졌지만 그것은 아니다"라며 "다만 저는 지금까지 강조했듯이 우리가 당의 경계나 여의도의 기득권을 버리고 문재인 정권의 국가 파괴 행위를 함께 막아야 한다는 생각"이라고 전했다.

lje@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