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967666 0292019042051967666 06 0603001 6.0.1-hotfix 29 OSEN 0

방탄소년단, 英 런던 웸블리 매진→오피셜 차트 1위의 의미[종합]

글자크기
OSEN

[사진] 영국 오피셜 차트 홈페이지


[OSEN=이소담 기자] 역시 세계가 사랑하는 그룹이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영국 차트까지 접수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2일 새 앨범 ‘MAP OF THE SOUL : PERSONA’를 전 세계 동시 발매했다. 이 앨범은 국내 차트는 물론이고 미국 빌보드 차트도 3연속 1위에 올랐다.

무엇보다 눈에 띄는 점은 영국 차트까지 방탄소년단의 위엄을 알린 것. 19일(현지시간) 영국 오피셜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MAP OF THE SOUL : PERSONA’로 ‘오피셜 앨범 차트 톱 100 1위를 차지했다.

앞서 오피셜 차트 측은 이 같은 내용의 기사를 보도하며 “한국 최초의 1위 앨범이 될 것”이라고 미리 예고한 바. 이에 따르면, 이번앨범 판매량은 지난해 톱 10에 진입한 LOVE YOURSELF 轉 ‘Tear’를 포함해 지난 3개 앨범의 첫 주 판매량을 모두 합한 수치를 이미 넘어섰다.

일찌감치 ‘빌보드 1위 가수’로 우뚝 선 방탄소년단이지만, 영국 오피셜 차트 1위는 더욱 조명 받아야 할 성과다. 단순히 한국 그룹 사상 처음으로 오피셜 메인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기 때문만은 아니다. 영국 시장은 다른 시장과 비교했을 때 진입 장벽을 뚫기 더 어려운 시장으로 꼽힌다.

OSEN

[사진] 영국 오피셜 차트 트위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 가운데 방탄소년단은 앨범 차트는 물론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Boy With Luv) feat. Halsey’로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에서도 13위를 기록하는 성과를 이뤄냈다. ‘IDOL’(21위)에 이어 자체 최고 기록. 이 기록은 곧 한국 그룹 최고 기록과 동일하다. 타이틀곡 뿐만 아니라 수록곡들도 차트 안에 진입해 트랙이 고르게 다 사랑받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이는 방탄소년단에 대한 관심 자체가 높다는 것을 보여주는 지표로 해석될 수 있다.

영국 공영 방송 BBC도 19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은 영국 차트 정상에 오른 최초의 한국 가수가 됐다”며 “또한 오는 6월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공연을 매진시켰다”고 보도했다. 미국 경제 잡지 포브스 역시 “방탄소년단이 가장 높은 위치에 오르면서 케이팝 가수 중 최초 1위라는 역사를 만들었다”며 조명했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6월 전 세계 스타디움 투어 중 한 도시로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 무대에 오른다. 웸블리 스타디움은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속 명장면인 밴드 퀸이 ‘라이브 에이드’ 공연을 펼친 곳으로 잘 알려져 있는 곳이다.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 최초로 이 무대 위에 서게 됐다. 이와 관련해 뷔는 앞선 기자간담회를 통해 “아미분들께 감사하다. 언젠가 한번쯤 무대를 꼭 해보고 싶었던 곳이었다. 정말 많이 떨리고 설렌다. 와주신 아미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하다. 저희가 정말 열심히 연습해서 멋진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 besodam@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