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961555 1102019041951961555 08 0803001 6.0.14-RELEASE 110 조선비즈 0

삼성전기, 모바일 무선충전 사업 매각…5G 집중

글자크기
삼성전기가 모바일 무선충전 관련 사업을 국내 중견기업인 켐트로닉스에 매각하고 5세대(G) 이동통신 부품 생산에 집중한다.

켐트로닉스는 자회사 위츠를 통해 삼성전기 모바일 무선전력전송 사업과 근거리 무선통신(NFC) 코일 사업을 인수하는 영업양수도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공시했다. 인수 금액은 210억원이다.

켐트로닉스는 삼성전자 휴대전화와 현대차 등 전장 관련 무선충전 송신 모듈을 생산해 왔다. 최근 출시된 삼성전자의 갤럭시S10에 들어간 스마트폰 간 무선충전 공유 기술도 켐트로닉스가 공급한 것이다.

이번 사업 양수로 켐트로닉스는 무선충전 사업 포트폴리오를 수신용 제품까지 확대할 수 있게 됐다.

삼성전기 관계자는 "무선충전 사업과 기존 사업 간 연계성을 고려해 경영 효율화, 선택과 집중 차원에서 사업 양도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장우정 기자(woo@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