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854219 0512019041551854219 03 0310001 6.0.8-hotfix 51 뉴스1 0

타다 "탑승객·드라이버 위협한 택시기사 고발"

글자크기

여성 포함 외국인 탑승한 후에도 위협 지속

뉴스1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송상현 기자 = 타다는 탑승객과 드라이버의 안전에 심각한 위협을 가한 해당 택시기사를 폭행 및 업무방해죄로 형사 고발 조치했다고 15일 밝혔다.

타다에 따르면 지난 12일 경기도 용인 지역에서 정상 서비스 운행 중인 타다 드라이버에 대한 택시 기사의 일방적인 폭언과 폭력, 운행 방해 등의 사건이 발생했다. 여성을 포함한 외국인 탑승객 5명이 타다에 탑승한 이후에도 이 같은 상황이 지속됐고 여러 명의 택시 기사가 동참하기도 했다.

이에 타다는 해당 택시기사를 폭행 및 업무방해죄로 고발 조치하고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강력 대응에 나서기로 했다. 타다 측은 "회사를 향한 의도적이고 공격적인 운전과 위협 행위에 대해서는 드라이버와 고객 보호를 위해 법적 조치를 고려한 강력 대응을 진행할 것"이라며 "이동과 관련한 안전은 비단 타다 드라이버와 탑승객뿐만 아니라 도로상 모든 사람들의 안전과 직결되는 것이기 때문에 더욱 간과 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songss@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