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846192 0512019041551846192 02 0202001 6.0.14-RELEASE 51 뉴스1 0 popular

경찰 "승리 팔라완 성접대 관련자 조사…여행경비 확인 중"

글자크기

"승리 신병처리 여부는 속단 일러…계좌내역 추가로 살펴야"

뉴스1

서울지방경찰청 전경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유경선 기자 = 경찰이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가수 승리(본명 이승현·29)가 필리핀 팔라완에서 성매매를 알선했다는 정황을 확보한 것과 관련해 관련자를 조사하는 한편 여행 경비에 대해서도 계좌 내역을 확인하는 등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지방경찰청은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내자동 서울지방경찰청 청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같이 갔던 사람들에 대해 2명 정도 조사를 벌였고 비용은 계좌 등을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승리가 부담한 여성들의) 여행경비 액수를 파악했다"면서 그 출처 등에 대해서는 "어느 정도까지는 수사가 진행됐지만 추가로 계좌 등을 더 살펴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 해당 의혹과 관련해 2명을 조사한 것과 관해서는 "아직까지 외국인 투자자들을 조사하지는 않았다"고 말했다. 성매매를 알선했다는 혐의와 관련해 승리를 신병처리할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성접대와 횡령 의혹 등을 더 보고 판단해야 한다"며 "속단할 수 없다"고 말을 아꼈다.

승리는 지난 2017년 12월 팔라완에서 생일파티를 열고 외국인 투자자들과 지인들을 초대했다. 이 자리에는 유흥업소에서 일하던 여성 종업원들도 동석한 것으로 드러났다.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 파티에 참석한 여성들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실제로 성관계가 있었지만 자발적으로 이뤄진 것이라는 취지의 진술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경찰은 승리가 이 여성들의 여행경비를 부담했다는 점으로 미루어 승리가 자신의 사업 투자자들을 상대로 파티를 빌미로 한 성접대를 제공했을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승리는 이밖에도 서울 강남구 소재 클럽 아레나 등지에서 일본인 사업가 등 자신의 사업 투자자들에게 성접대를 알선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kaysa@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