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740841 0232019041051740841 02 0213001 6.0.16-HOTFIX 23 아시아경제 0 popular

용산구, 오산고 운동장서 구민 5000여명 참석 체육대회 개최

글자크기

오전 9시20분 오프닝 공연 후 선수입장, 개회식 9시50분부터...점심식사 후 본 경기 이어져파도타기 릴레이 등 5개 종목 동별 대항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올해 체육대회는 우리가 우승!”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13일 오산고등학교(보광로7길 17) 운동장에서 16개동 주민 5000명이 모이는 ‘제26회 한마음 체육대회’를 연다.


지역 공동체 의식을 키우고 주민 화합에 기여하기 위해서다.


행사는 용산구체육회(수석부회장 김용덕) 주관이다. 오전 9시20분 오프닝 공연 후 동별 선수단이 운동장에 입장한다. 개회식은 9시50분부터다. 내빈소개, 개회선언, 우승기 반납, 대회사 및 격려사, 선수대표 선서 순으로 45분간 진행된다. 10시35분부터는 식후공연이다. 치어리딩 공연과 태권도시범 공연이 40분간 이어진다. 내빈 파도타기 릴레이(11:15~11:30)도 있다.


본 경기는 점심식사(11:30~12:00) 다음이다. ▲파도타기 릴레이 ▲신발양궁 ▲훌라후프 봉에 던지기 ▲볼 컬링 ▲400m 계주 등 5개 경기를 동별 토너먼트 형식으로 이어간다. 아이부터 어르신까지 다양한 이들이 함께할 수 있는 종목들이다. 안전하고 신속한 경기를 위해 구·동 공무원들이 현장에서 주민들을 안내한다. 외부 심판진은 공정한 경기를 이끈다.


시상식은 오후 3시20분부터다. 동별 성적을 발표, 종합우승(1개동), 준우승(1개동), 3위(1개동), 4~16위(13개동)를 가린다. 종합우승 동에는 우승기와 시상금, 트로피를 지급한다. 재작년 행사 때는 후암동이 종합우승을 차지했다.


주민등록상 용산구에 사는 주민만 대회에 참여할 수 있다. 400m 계주를 빼면 외국인도 일부 참여 가능하다. 각 동에서는 이미 선수단 구성을 마친 상태다. 일부 종목은 대회에 앞서 사전 훈련을 거치기도 한다.


행사장을 찾을 때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것이 좋다. 구는 대회 중 학교 내 차량 진입을 통제하고 행사차량에 한해 후문에서 정문 방향으로 일방통행만 허용한다는 방침이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구민 체육대회는 승패를 가리기보다 이웃과 함께 어울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데 더 큰 의미를 두고 있다”며 “단 한건의 안전사고 없이 행사를 잘 치를 것”이라고 전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해 행사는 2년만이다. 지난해 ‘제25회 한마음 체육대회’는 지방선거로 인해 개최가 취소된 바 있다. 용산구 문화체육과(☎2199-7274)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