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354142 0512019032251354142 06 0602001 6.0.1-hotfix 51 뉴스1 0

'너목보6' 노사연X이무송, 육소희와 듀엣 성공 '감동 하모니'(종합)

글자크기
뉴스1

tvN '너의 목소리가 보여'©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노사연 이무송이 실력자와 듀엣에 성공했다.

22일 밤 방송된 tvN '너의 목소리가 보여'에서는 가수 이무송, 노사연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첫번째 라운드에서는 가수의 비주얼로 음치를 판별해야했다. 이무송과 노사연은 실력자라면 '트로트 신동 출신 부산 홍진영'인 5번 미스터리 싱어를 선택했다. 그는 셀카 장인이자 음치인 정은혜였다.

가수의 립싱크를 보고 음치를 판별하는 다음 라운드. 이무송과 노사연은 1번과 6번 미스터리 싱어를 음치로 선택했다. 1번은 노래와 몸동작이 어색하고 6번이 헷갈리긴 했는데 청재킷 입은 분이 부자연스럽다"고 이유를 밝혔다.

이어 진실의 무대가 열렸다. 스튜디오는 혼란에 빠졌다. 1번 미스터리 싱어의 무대에 부활 밴드 멤버들이 세션으로 등장한 것. 그 뿐만 아니라 그의 무대 뒤로 박완규와 김태원이 등장해 무대를 함께 했다.

노사연과 이무송, 판정단들은 경악했다. 그는 '아름다운 사실'로 부활에서 8대 보컬로 활동하던 멤버 정단이었다. 그는 남다른 가창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6번 미스터리 싱어 듀오의 정체도 공개됐다. 그들은 을지로 쎄씨봉 허준석과 김동현으로 실력자들이였다. 듀오는 감미로운 무대를 선사하며 감동을 자아냈다.

이어 가수의 단서로 음치를 색출하는 코너가 시작됐다. 그들은 부부 듀오인 2번 미스터리 싱어를 음치로 선택했다. 이특은 "마지막 무대 네 분이서 했으면 그림이 좋았을 것 같다"고 아쉬워했다. 이상민 또한 "저도 그렇게 생각한다"고 말했고 너목보 사상 최초로 번복, 다시 음치를 선택하게 됐다.

하지만 노사연 이무송은 계속해서 의견 차이를 보였고 다시 2번 미스터리 싱어를 음치로 선택했다. 여자는 우아한 음색을 가진 실력자였다. 하지만 남자는 음치로, 음치 부부였다.

이무송 노사연은 고심끝에 4번 미스터리 싱어를 음치로 선택했다. 4번은 음치로, 소방관 이성용이였다. 2연속 음치 색출에 성공한 노사연 부부는 환호성을 질렀다. 그가 실력자일 것이라 확신한 판정단은 경악했다. 결국 3번 미스터리 싱어가 최종 듀엣 무대에 오르게 됐다.

3번 미스터리 싱어는 실력자였다. 그는 "명동 맛집에서 라이브 하고 있는 라이브 가수 육소희"라고 소개했다. 이무송은 "같이 할 수 있어서 고마웠고 방청객 여러분이 큰 힘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hwangnom@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