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350277 1112019032251350277 06 0603001 6.0.16-HOTFIX 111 서울경제 0 popular

‘팝스인서울’ 트레이, 글로벌 팬 사로잡은 귀호강 라이브

글자크기
신인 3인조 보이그룹 트레이(TREI)가 22일 오후 방송된 아리랑TV ‘팝스인 서울 ? 라이브 어택’에서 감미로운 라이브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방송에서 첫 곡으로 타이틀곡 ‘멀어져’를 선보인 트레이는 고품격 라이브 무대로 글로벌 팬들을 사로잡았다. 음원을 재생한듯한 완벽 무대를 꾸민 후 트레이는 다인원 그룹에 비해 인원이 적은 장점으로 “멤버 수가 적다 보니 무대 위에서 각자가 끌어갈 수 있는 시간이 많고 각자의 매력을 보여줄 수 있다. 대중분들께서도 멤버 수가 적으니 외우기 쉬우실 것 같다”며 재치 있게 대답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곡 작업 방식에 대해 이재준은 “이번 앨범을 작업할 때도 ‘앨범을 만들어보자’하고 만든 게 아니라 곡을 놀면서 작업했었다. 신사동 호랭이 프로듀서님이 직접 들어보시고 곡을 선택하셨다. 보통 (채)창현이가 트랙을 찍은 후 멜로디와 가사를 준태와 제가 작업하는 식으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곡의 장르에 대해서는 이재준이 “곡 장르는 여러 가지를 다 도전해보고 있다. 채창현이 직접 트랙을 만들면서 ‘이런 장르는 어떠냐’ 하고 물어보는데 거의 모든 장르를 해보고 싶을 정도로 많이 만들고 있다. 장르에 제한을 받지 않고 다양하게 시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트레이는 올해 목표로 “모든 신인들이 꿈꾸는 상인 신인상을 받고 싶다. 하지만 신인상을 생각하면서 활동하는 것보다는 트레이가 보여주는 음악에 공감하셨으면 좋겠다. 앞으로 정말 쉬지 않고 꾸준히 좋은 음악을 들려드릴 예정이다. 많은 사랑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트레이는 수록곡 ‘너의 밤’으로 감미로운 무대를 꾸몄다. 이재준과 김준태의 보컬과 채창현의 독특한 보컬과 래핑이 더해지며 멋진 무대를 만들어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