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348488 0362019032251348488 06 0603001 6.0.16-HOTFIX 36 한국일보 0 popular

인피니트 성열 "26일 입대, 추억 새기고 건강히 다녀오겠다" [전문]

글자크기
한국일보

성열이 입대를 앞두고 직접 소감을 전했다. 성열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인피니트 멤버 성열이 입대를 앞두고 짧은 머리와 소감을 공개했다.

성열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머리를 짧게 자른 모습의 사진과 자필 손편지 이미지를 올리며 "3월 26일 저 군대 갑니다"라는 소식을 직접 알렸다.

그러면서 성열은 "여러분 걱정 안 하셔도 돼요. 전 누구보다 더 잘할 수 있습니다. 2010년에 데뷔해 인피니트란 이름으로 여러분을 만난 지 올해로 9년째인데 우리 그동안 참 많은 일들이 있었죠? 여러분과 함께 만든 이 행복했던 추억들, 가슴속에 깊이 새기고 건강하게 잘 다녀오겠습니다"라는 각오를 전했다.

또한 성열은 "아직 실감이 나진 않아요. 머리도 짧아지고 어색해진 제 모습에 적응이 안 되지만, 저도, 여러분도 이 모습에 적응되겠죠? 많이 보고 싶을 거예요"라며 팬 사랑을 드러냈다.

무엇보다 성열은 "이제까지 살면서 여러분께 받은 사랑이 정말 소중하고 값지고 그 어떤 것과도 바꿀 수 없는 우리 인스피릿, 언제나 인피니트 옆에 있어줘서 정말 고마워요. 그리고 사랑해요. 전 정말 건강하게 잘 갔다 오겠습니다"라고 팬들과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 다하고 건강하고 즐겁게 보내기"를 약속했다.

한편 1991년생 성열은 오는 26일 현역으로 입대한다. 인피니트 멤버 중에서는 지난해 5월 입대한 성규에 이어 두 번째로 군 복무를 시작한다.

▼ 다음은 인피니트 성열이 올린 손편지 전문.

안녕하세요. 인피니트 성열입니다. 이렇게 손편지로 말씀드리는 게 예의인 거 같아 편지를 쓰게 됐어요.

3월 26일 저 군대 갑니다! 이미 어제 아셨을 텐데 많이 놀라셨죠? 걱정하고 계신 분도 계실 테고요... 하지만 여러분 걱정 안 하셔도 돼요. 전 누구보다 더 잘할 수 있습니다.

2010년에 데뷔해 인피니트란 이름으로 여러분을 만난 지 올해로 9년째인데 우리 그동안 참 많은 일들이 있었죠? 우리 인스피릿 이름 생긴 날, 처음 팬미팅 하던 날, 음악 방송 1위 하던 날 처음 단독 콘서트 하던 날 !! 정말 많은 추억들이 있었어요!!!

여러분과 함께 만든 이 행복했던 추억들, 가슴속에 깊이 새기고 건강하게 잘 다녀오겠습니다! 아직 실감이 나진 않아요. ㅠㅠ 머리도 짧아지고 어색해진 제 모습에 적응이 안 되지만, 저도, 여러분도 이 모습에 적응되겠죠? 많이 보고 싶을 거예요

이제까지 살면서 여러분께 받은 사랑이 정말 소중하고 값지고 그 어떤 것과도 바꿀 수 없는 우리 인스피릿 언제나 인피니트 옆에 있어줘서 정말 고마워요 그리고 사랑해요. 전 정말 건강하게 잘 갔다 오겠습니다. 그러니 우리 인스피릿도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 다하고 건강하고 즐겁게 보내기~~ 약속!!!!

PS 내 걱정은 조금만 하기 자꾸 걱정하면 군대에 자리 잡을 거야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