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1185280 0512019031451185280 04 0403001 5.18.26-RELEASE 51 뉴스1 0

"트럼프-시진핑 회담 4월 이후로 연기"…3월 타결 불발

글자크기

블룸버그 "미중 정상회담 빨라도 4월 개최"

뉴스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 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한상희 기자 = 이달로 예정됐던 미중 정상회담이 4월 이후로 연기됐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블룸버그는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 "무역전쟁을 끝내기 위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간 정상회담은 이달 열리지 않고, 빠르면 4월에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앞서 이달 초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두 정상이 오는 27일에 만나 무역협상을 타결할 수 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이 13일 기자들과 만나 "나는 협상이 바르게 진행되기를 바란다"며 "협상을 서두르지는 않을 것"이라고 밝히면서 3월 무역협상 타결이 불투명해졌다.
angela0204@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