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864461 0182019022750864461 01 0104001 6.0.16-HOTFIX 18 매일경제 0 popular

한국당 전당대회서 당 해체 규탄 집회 열려…참가자들 현장 체포

글자크기
매일경제

[사진 출처 = 연합뉴스]


27일 자유한국당 제3차 전당대회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진보진영 시민사회단체들이 한국당 해체 규탄 집회를 열어 전당대회 개최를 방해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이날 오후 1시경 진보진영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5.18 시국회의'와 '민주노총' 소속 등 100여 명이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입구에서 기습 집회를 열었다.

집회에 참가한 이들은 전당대회 후보들의 '5.18 폄훼 소동'과 '탄핵 부정 발언' 등을 규탄하며 행사장 건물로 들어갔고, 행사장 바로 앞에서 "자유한국당은 해체하라"며 시위 구호를 외쳤다.

이들은 오후 2시경 전당대회 개최 시간이 다가오자 경찰력에 의해 전시장 밖으로 밀려났다. 이 과정에서 장내에 혼란이 벌어져 전당대회 참가자들의 입장이 지연되기도 했다.

이에 경찰은 전당대회가 본격적으로 시작하기 전 집회 참가자들을 바깥으로 내몰았으나, 바깥에서도 집회가 이어져 참가자 10여 명을 업무방해 혐의로 현장에서 체포해 연행했다.

사법 처리 대상이 된 인원의 정확한 규모는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

이들 집회는 이날 오후 2시 30분경 강제 해산됐으며, 경찰은 만일에 대비해 현장에 경비병력 약 400명을 배치한 상태다.

[디지털뉴스국 이유현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