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779489 1112019022350779489 02 0201001 6.0.16-HOTFIX 111 서울경제 0 popular

3·1절 서울 일대 태극기로 물든다

글자크기

강남구 옥외전광판에 태극기 띄워

서대문형무소선 대규모 만세 행사

서울경제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서울 곳곳이 태극기로 물든다.

23일 관련 자치구에 따르면 강남구는 3월 1일 0시를 전후로 구 전역의 32개 옥외전광판 화면에 태극기를 일제히 띄운다. 각 전광판에 총 31분간 태극기가 뜨게 되는데 3·1 운동을 기념하는 취지다. 이 이벤트 이후에도 오전 6시부터 자정까지 강남구 일대에선 수시로 태극기로 물든 전광판을 볼 수 있다.

대표 유적지인 서대문형무소에서도 대규모 만세 행사가 열린다. 서대문구·마포구·은평구 등 3개 구 구청장이 시민과 함께 독립선언서를 낭독하고 대형 태극기를 따라 독립문까지 400m를 걸으며 ‘대한 독립 만세’를 외친다. 일제 헌병과 대치하는 퍼포먼스도 예정돼 있다.

영등포구는 이날 오후 1시 타임스퀘어 광장에서 독립유공자 유족, 주민 등 300여명을 초청해 ‘나라사랑 군무’를 펼친다. 참가자들은 MC 스나이퍼의 ‘한국인’, 스카이하이의 ‘나라 사랑 노래’ 등 2곡에 맞춰 합동 댄스를 선보인다.

용산구는 효창공원에서 애국지사 추앙 제례를 올린다. 100년 전 3·1운동에서 순국한 7509위 신위를 모신 제례상에 태극기, 무궁화, 쇠말뚝을 올려놓고 선열들의 정신을 기린다. 이후 참석자들은 효창동주민센터까지 300m를 행진하며 만세 운동을 재현한다. 강북구, 금천구, 성북구, 동작구, 구로구 등에서도 거리 행진과 함께 만세 운동이 펼쳐진다.
/박동휘기자 slypdh@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