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613324 0942019021450613324 02 0213006 6.0.21-HOTFIX 94 국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50154590000 1550155274000 popular

노기경 월성원자력본부장 "현장에 답이 있다…지역주민과 매주 소통"

글자크기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노기경 월성원자력본부장은 지역주민과의 열린 대화를 통한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매주 자매마을을 방문하겠다는 계획을 밝히고 13일 양남면 읍천2리를 시작으로 순회 간담회 일정을 시작했다.
국제뉴스

(사진제공=월성원자력본부) 노기경 본부장, 62개 자매마을 순회 간담회 시작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 계획에 따라 노 본부장은 매주 주변지역의 마을 회관, 경로당을 차례로 찾아 주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맥스터 증설 등 본부 주요현안과 발전소운영 현황 등을 직접 설명할 예정이다.

현재 월성본부는 동경주 3개읍면(양남, 양북, 감포) 62개 마을과 자매마을 결연을 맺고 있으며, 이번 순회 간담회를 통해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직접 청취해, 즉각 지원이 가능한 부분은 바로 현장 조치하고, 노후 시설물 보수 등 시간과 예산이 수반되는 사업은 사업자 지원사업과 연계해 가능한 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국제뉴스

(사진제공=월성원자력본부) 노기경 본부장, 62개 자매마을 순회 간담회 시작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노기경 월성원자력본부장은 “지난 고리본부장 재임시 기장군 51개 전체 자매마을과의 순회 간담회를 1년에 걸쳐 진행함으로써 지역주민으로부터 큰 호응과 신뢰를 얻었다”면서 “월성본부에서도 지역주민들과의 소통 활성화에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