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613295 0292019021450613295 06 0602001 6.0.2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550154780000 1550154809000 popular

'해투4' 불안했던 광희 "제대 전 런닝맨 촬영장 찾아가 유재석 만나"[Oh!쎈리뷰]

글자크기
OSEN

[OSEN=조경이 기자] 광희가 제대 전에 런닝맨 촬영장을 찾아갔다고 털어놨다.

14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해피투게더4'에서는 2019년 예능계를 휘어잡을 남창희·이용진·양세찬·광희·B1A4 신우·러블리즈 미주가 출연했다.

유재석이 광희에게 "살빠진 이후에 배영만 선배님과 닮았다"라고 말했다.

유재석이 "제대 전에 광희를 잠깐 봤다. 그때 살 너무 뺐다 좀 찌라고 했는데 제 말을 안 믿었다. 나중에 사진 보더니 너무 뺐다고"라고 전했다.

광희는 살 빠진 이후 새로 생긴 별명으로 "습자지 홍진경 트위스트 김" 등을 언급했다.

광희는 휴가 때 런닝맨 촬영장을 찾아갔다고 "난 군대에 간 사람이고 무도에 나왔으니 무도에 대한 미련을 버리자 무도 촬영장엔 가지 않으리라 했다. 근데 전역날이 다가오니까 불안했다. 재석이 형을 찾아가고 싶었다. 집 근처가 런닝맨 촬영지라서 휴가 날 새벽같이 가서 재석이 형을 찾아갔다. 재석이 형이 보자마자 하는 말이 '뭐 하는 거니. 살은 왜 그렇게 뺐니, 게스트 왔니' 했다. 그날 게스트 트와이스였다. 트와이스가 오자마자 바로 나가셨다. 난 이제 끝났구나 상처 받았다"고 털어놨다.

양세찬은 "그날 온 것을 봤는데 마음이 좀 아팠다. 온것까지는 괜찮은데 광희가 인사 하고 가는데 내관이 임금님 모시듯이 굽신굽신 했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rookeroo@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