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560375 1082019021250560375 06 0602001 6.0.2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549981479000 1549981486000 popular

'불타는 청춘' 이연수X박선영, 김도균 소식에 한달음에 달려왔다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이연수와 박선영이 김도균의 소식을 듣고 한달음에 달려왔다.

12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이연수와 박선영이 김도균이 입원한 병원에 도착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도균이 입원 중인 병원으로 누군가 조심스럽게 문을 열고 나타났다. 이연수였다. 김도균의 소식을 듣고 병원으로 달려왔던 것.

이연수는 김도균에게 괜찮은지 물어봤다. 김도균은 괜찮다고 얘기하며 건강검진을 처음 받아봤다고 했다. 이연수는 속상한 마음에 "계속 좀 하시지"라고 말했다.

이연수는 하루 종일 공복상태였던 김도균에게 물을 갖다줬다. 이연수에 이어 박선영이 병원에 도착했다.

박선영은 일을 마치고 급하게 온 상황이었다. 박선영은 "깜짝 놀랐다"고 말하며 김도균의 상태를 살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