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559912 1082019021250559912 06 0601001 5.18.20-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故 최진실 딸 최준희, 루푸스병 고백부터 남자친구 공개까지 [엑's 이슈]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故 최진실 딸 최준희가 난치병으로 알려진 루푸스병 투병 사실을 직접 고백했다. 그리고 남자친구까지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준희는 지난 11일 유튜브 채널을 개설했다. 영상을 통해 오랜만에 대중에게 인사를 건넨 최준희. 하지만 이전에 우리가 알던 최준희의 모습과는 많이달라져 있었다. 이에 최준희는 난치병으로 알려진 루푸스병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최준희는 "루푸스라는 질환이 있는데 자가 면역 질환이다. 두달 동안 병원에 입원해 힘든 시간을 보냈다. 그 병이 아무 것도 아닌 것 같아도 막상 걸리면 정말 사람을 돌아버리게 한다. 이제 조금 나아지기 시작해서 어제 퇴원했다"고 알렸다.

이어 루푸스 병으로 급격하게 살이 찌면서 달라져버린 외모에 대해 "거울을 볼 때마다 자존감이 깎이고 '나는 왜 이렇게 괴물같이 변했지'란 생각이 든다. 지금도 완치가 아니라 회복 중인 단계다. '뚱뚱해졌다' '못 생겨졌다'란 댓글이 달려도 감안해야 하는 부분"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최준희는 투병 사실과 함께 10개월 째 사랑을 키워가고 있는 남자친구와의 일상도 영상을 통해서 숨김없이 공개했다. 최준희가 힘든 시간을 보낼 때 곁을 지킨 남자친구와 보기만해도 꿀이 뚝뚝 떨어지는 달달한 모습과 그를 향해 "나를 너무 사랑해준다"고 말하며 행복해하는 최준희의 모습은 보는 이들까지 미소짓게 만들었다.

루푸스병 투병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을테지만 유튜브를 통해서 자신의 근황을 숨김없이 공개하며 밝은 모습을 보여준 최준희를 향해 대중 역시 한마음으로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