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540812 0932019021250540812 07 0301001 5.18.20-RELEASE 93 플래텀 0

AI 튜터 개발사 뤼이드, 보상형 암호화폐 발행

글자크기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공지능 튜터 솔루션 개발사 뤼이드(Riiid, 대표: 장영준)가 교육에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했다.

뤼이드는 AI 튜터 서비스인 산타토익 유저 보상책으로 리워드형 블록체인 시스템을 구축하고, 세계 최초 토익 기반의 암호화폐 ‘산타토익 코인(STOEIC)’을 발행한다고 밝혔다.

결과로만 학습자를 평가했던 기존 교육 패러다임에서 벗어나 학습과정마다 정당한 보상이 주어지는 암호화폐 기반 토큰 이코노미를 구현한다는 계획이다. 산타토익 코인은 산타토익 플랫폼 내에서 학습자가 하는 모든 활동에 대해 지급되는 보상형 암호화폐로, 문제 풀이와 강의 청취, 예측점수 상승 등 학습자의 공부량에 따라 차등 지급된다.

자금 조달을 목적으로 하지 않고, 이미 서비스 중인 AI 튜터의 학습효과 강화에 주안점을 둔 토큰 이코노미 설계에 집중했다는 점에서 기존 암호화폐와 크게 차별화된다.

인공지능 기반 맞춤학습 솔루션인 산타토익은 학습자들의 행동별 데이터가 축적될수록 인공지능이 고도화된다. 인공지능이 추천해주는 개인별 맞춤 문제를 풀고 강의를 청취하는 유저들을 지속 보상해, 스스로 동기부여될 수 있게 하는 보상 메커니즘을 설계했다.

학습자에게 동기를 부여해 집중학습을 이끌어냄으로써 더 빠르게 업계 최고 수준의 1:1 맞춤학습을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이 산타토익 코인 토큰 이코노미의 핵심이다. 학습 단계별 최적의 동기부여 시점에 토큰 보상을 제공하여 유저들의 학습량을 늘리고, 늘어난 학습 데이터를 제공받은 AI 엔진은 더욱 정교한 맞춤학습을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이에 대해 김문수 크립토MBA 주임교수/aSSIST(서울과학종합대학원) 암호경제연구소장은 “백서와 ICO 기반의 업체가 대다수인 현재 블록체인 업계에서, 자리 잡힌 사업모델과 블록체인을 결합한 산타토익의 행보는 실제 작동하는 토큰 이코노미 구축의 선도 사례로서 주목받고 있으며, 교육학적 토큰 보상 설계는 매우 진일보한 수준”이라고 자문했다.

뤼이드 원종진 팀장은 “산타토익은 유저들의 꾸준한 관심과 기여 덕분에 업계 대표 AI 튜터 서비스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이에 산타토익 이용자들의 성원에 보답하고, 노력과 보상이 선순환되는 교육 시스템을 만들고자 토큰 이코노미를 선보였다”고 강조했다. 이어 “산타토익 코인을 시작으로 토큰 이코노미를 정교화 해나가는 동시에, 향후 진출할 다른 객관식 시험 영역의 AI 튜터 서비스들과 통합된 대규모 블록체인 생태계를 만들어가는데 집중할 것”이라 밝혔다.

글: Platum(editor@platum.kr)

ⓒ '스타트업 전문 미디어 & 중화권 전문 네트워크' 플래텀, 조건부 전재 및 재배포 허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