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539537 0512019021250539537 05 0507001 5.18.20-RELEASE 51 뉴스1 0

NC, 첫 연습경기서 니혼햄에 3-5 재역전패

글자크기
뉴스1

NC 구창모(NC 다이노스 제공).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조인식 기자 = NC 다이노스가 스프링캠프 첫 연습경기에서 니혼햄 파이터스에 패했다.

NC는 1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코츠데일의 솔트 리버 필드에서 열린 니혼햄과의 연습경기에서 3-5로 재역전패했다. 0-2로 뒤지던 3회초 정범모의 솔로홈런으로 추격한 뒤 4회초 2득점해 역전했지만, 8회말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3실점했다.

투수 중에서는 선발로 나온 좌완 구창모가 1이닝 1피안타 3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투구 수는 19개였고, 최고 구속은 145km까지 나왔다.

구창모는 피칭 후 "첫 등판인데 출발이 좋다. 결과가 나쁘지 않아 만족한다. 이 기운을 시즌 끝까지 이어가 좋은 모습 보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새 공인구는 훈련 초반에만 조금 다른 느낌이 들었는데 오늘 투구 때는 별로 문제가 되지 않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경기 후 이동욱 감독은 "오늘 경기를 통해 좋은 부분과 보완할 부분을 모두 확인했다. 어떤 부분을 보완해야 우리가 플레이오프에 가는 강팀이 될 수 있을지 봤다"고 평가했다.

이어 "투수들은 공격적으로 피칭해주었고, 야수들은 아직 페이스가 올라오지 않았지만 가능성 있는 선수들을 많이 봤다. 훈련과 평가전으로 선수들의 장단점을 잘 파악해 시즌 엔트리를 구성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10일부터 팀 훈련에 합류한 새 외국인 타자 크리스티안 베탄코트도 이날 경기에 교체 출전했다. 8회초 지명타자 박민우의 대타로 나온 베탄코트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베탄코트는 포수로 첫 훈련을 소화하기도 했다. NC 관계자에 따르면 베탄코트는 훈련에서 적극성을 보였고, 팀 플레이 훈련 중 강한 2루 송구를 보여줘 선수들의 탄성을 자아내기도 했다.
nick@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