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534212 0722019021150534212 02 0201001 5.18.30-RELEASE 72 JTBC 0

[탐사플러스] 무상교육서도 제외…조선학교 '차별'하는 일본

글자크기

② 김복동 할머니의 조선학교를 가다

[앵커]

보신 것처럼 일본 정부는 조선학교가 북한 지원을 받고 있다는 이유로, 무상교육 대상에서 제외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에 대해 조선학교 학부모들은 물론, 일본 내 일부 지식인들도 반발하고 있습니다. 일본 정부가 지우고 싶어하는 것은 북한이 아닌 조선의 역사라는 것입니다.

계속해서 이선화 기자입니다.


[기자]

"일본 정부는 조선고교를 차별하지 마라"

조선학교 출신 학생들이 금요일마다 집회를 연 건 2013년 5월부터입니다.

일본은 2010년부터 고등학교 수업료를 국가가 부담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조선학교만 무상교육 대상에서 제외했습니다.

일본 내 외국인 학교 중 유일합니다.

[조선대 학생 : 식민지 지배로 부득이하게 일본에서 살게 된 우리 할아버지 할머니들이 일으켜 세운 우리 학교입니다. 정치적 외교적으로 연결해 제외하는 건 명백한 차별입니다.]

일본 내 일부 지식인들도 반발하고 있습니다.

[다나카 히로시/히토쓰바시대 명예교수 : 조선학교는 일본이 지구상에서 조선이라는 나라를 지워버리겠다던 역사를 어떻게 마주하는가 하는 문제입니다.]

학부모들도 마찬가지입니다.

[어머니회 어머니 : 저는 고등학교까지 일본에서 학교를 다녔어요. 제 아이 3명은 조선학교를 다닙니다. 서로를 조선 이름으로 부르고 조선의 역사와 문화를 배웁니다.]

일본 도쿄 이바라키의 조선고등학교.

이 학교는 멀리서 찾는 학생들을 위해 기숙사도 운영합니다.

[저는 기숙사에서 지내기 때문에. 여기부터 자동차로 한 30분~1시간. 우리 역사, 우리 지리를 배울 수 있는 것이 우리 학교밖에 없기 때문에]

학생들은 우리말을 배운다는 자부심으로 가득합니다.

[일본 땅에서 우리말을 지켜나가야 하겠다는 그런 의식…]

지난 7일, UN 아동권리위원회는 조선학교도 고교 무상교육 대상에 포함할 것을 일본 정부에 권고했습니다.

◆ 관련 리포트

별세 직전 '전 재산 기부'…오사카 '조선학교'를 가다

→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jtbc.joins.com/html/163/NB11768163.html

◆ 관련 리포트

[탐사플러스] 일본서 유일하게 위안부 역사 가르치는 '조선학교'

→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jtbc.joins.com/html/138/NB11768138.html

◆ 관련 리포트

[인터뷰] 조선학교 학생들이 필요로 하는 건…권해효 대표

→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jtbc.joins.com/html/136/NB11768136.html

이선화, 지윤정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