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533751 0432019021150533751 02 0201001 5.18.20-RELEASE 43 SBS 0

결혼 앞둔 연인 덮친 '무면허 운전'…안타까운 죽음

글자크기

<앵커>

무면허 운전을 하던 10대 남성이 차를 몰고 돌진하면서 횡단보도를 건너던 남녀 2명을 덮쳤습니다. 사고를 당한 이들은 결혼을 앞둔 연인이었는데 여성은 현장에서 숨졌습니다.

TJB 박찬범 기자입니다.

<기자>

대전 도심에서 젊은 남녀 2명이 손을 잡고 걸어가는 순간 검은색 외제 차가 앞서가던 차량을 추월하다가 중심을 잃더니 인도 쪽으로 돌진합니다.

반파된 차량에서 연기가 솟아오르고 놀란 시민들이 구조에 나섭니다.

횡단보도를 건너던 보행자 2명은 중앙선 맞은편에서 달려오는 차량을 미처 피할 틈이 없었습니다.

[목격자 : 카레이싱 할 때 나는 '웅'소리 나는 것 있죠. 그런 것처럼 순간적으로 소리가 나고, 펑 소리가 났습니다. 음주운전은 아닌 (것 같았습니다.)]

이 사고로 28살 박 모 씨가 숨지고 옆에 있던 29살 조 모 씨가 중상을 입었습니다.

숨진 박 씨는 현직 초등학교 교사로 대전에서 열린 워크숍에 참석했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같이 걷다 중상을 입은 조 씨와는 결혼을 앞둔 연인 사이였습니다.

운전자는 19살 전 모 군으로 지인이 빌린 렌터카를 무면허로 운전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전 군을 상대로 술을 마셨는지 여부와 함께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김용태 TJB)

▶'의원님, 예산심사 왜 또 그렇게 하셨어요?'
▶[끝까지 판다] 의원님의 부적절한 처신 '이해충돌'
▶네이버 메인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