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0490257 0292019020850490257 08 0804001 6.0.16-HOTFIX 29 OSEN 0

[GSL] 돌아온 '프통령'...장민철, 김대엽 꺾고 32강 승자전 진출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강남, 고용준 기자] "힘의 프로토스예요."

박상현 캐스터의 놀라는 목소리가 프릭업스튜디오를 울렸다. 강력한 한 방 공격은 변함없는 일품이었다. '프통령'이 돌아왔다. 장민철이 프로토스 강자 김대엽을 꺾고 32강 승자전에 올라갔다.

장민철은 8일 오후 서울 대치동 프릭업스튜디오에서 열린 '2019 GSL 코드S' 시즌1 32강 C조 김대엽과 1경기서 2-0으로 승리했다. 날카로운 타이밍 러시로 김대엽의 진영을 깔끔하게 돌파하면서 승자전으로 진출했다.

스타크래프트2 초창기인 자유의 날개 시절부터 강자로 군림해왔던 장민철의 저력을 1세트 '오토메이턴'부터 확인할 수 있었다. 사도 3기를 태운 차원분광기가 7시 외곽지역에서 요격당했지만 단호한 판단력으로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김대엽이 확장을 선택하자 장민철은 병력을 밀집시켜, 타이밍 러시를 강행했다. 충전소가 3곳이나 설치된 김대엽의 수비 라인을 돌파하면서 1세트 선취점을 올렸다.

2세트에서도 양상은 비슷했다. 김대엽이 트리플 연결체로 중반 이후를 준비하자 장민철은 강력한 타이밍 러시로 김대엽의 병력을 궤멸시키면서 경기를 2-0으로 매조지었다.

◆ 2019 GSL 코드S 시즌1 32강 C조
▲ 1경기 김대엽 0-2 장민철
1세트 김대엽(프로토스, 7시) [오토메이턴] 장민철(프로토스, 1시) 승
2세트 김대엽(프로토스, 11시) [포트 알렉산더] 장민철(프로토스, 5시) 승

scrapper@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