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995266 0292019011349995266 05 0506001 6.0.8-hotfix 29 OSEN 0

'이란에 완패' 베트남, 자국 언론 긍정평가 "박수 받아야 한다"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우충원 기자] "박수 받아야 한다".

베트남은 12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알 나얀 스타디움서 열린 이란과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랍에미리트 아시안컵 D조 조별리그 2차전서 0-2로 졌다.

이로써 베트남은 2연패를 당하며 조별리그 통과의 가시밭길을 걷게 됐다. 베트남은 예멘과 조별리그 최종 3차전서 승리한 뒤 와일드카드로 16강행을 타진해야 한다.

베트남 언론은 패배에도 불구하고 긍정적인 평가를 내놓았다.

베트남 매체 싸루안은 “이라크전 패배와는 다르다. 팬들은 실망하지 않았다”며 “선수들은 최선을 다했고 박수받을 경기였다”고 했다.

또한 “이란은 우리보다 높은 레벨의 팀이다. 밝은 곳을 찾아 봐야한다. 경기력은 박수받아야한다”고 했다.

베트남의 주장 쿠에 응옥 하이는 경기 후 “이란은 아시아에서도 최강팀이다. 월드컵에 참가하는 팀으로 다른 레벨의 축구를 보여줬다”며 “예멘전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고 다짐했다. / 10bird@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