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994563 0512019011349994563 02 0204001 6.0.9-release 51 뉴스1 0

이명박, '다스는 MB 것' 진술한 前 다스 사장과 대면

글자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