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993875 0182019011249993875 04 0401001 6.0.14-RELEASE 18 매일경제 0

프랑스 검찰 “파리 빵집 가스 누출 추정 폭발로 소방관 2명 사망”

글자크기
프랑스 파리 중심가의 빵집에서 가스 누출 때문인 것으로 추정되는 폭발 사고로 소방관 2명이 숨졌다.

12일(현지시간) 현지 언론에 따르면 현지 검찰은 이날 오전 9시께 파리 북부 9구에 있는 빵집에서 폭발이 발생, 현장 소방관 2명이 사망하고 37명이 부상했다고 밝혔다. 부상자 중 10명은 심각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프랑스 정부는 20여명이 부상하고 사망자는 없다고 발표한 바 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