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992310 0772019011249992310 06 0601001 6.0.14-RELEASE 77 텐아시아 0 popular

'음악중심', 청하 지상파 첫 1위·MC 마크 졸업

글자크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텐아시아

12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12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는 청하가 지상파에서 첫 1위를 차지하고, NCT의 마크는 MC로서 마지막으로 출연했다.

청하는 ‘벌써 12시’로 1위에 등극했다. 1위 후보로는 엠씨더맥스의 ‘넘쳐흘러’와 제니의 ‘SOLO’가 올랐다.

청하는 “별하랑(청하의 팬클럽명) 오늘 너무 많이 와줘서 감사하다. 1위 할 줄 몰랐는데 값진 1위 감사하다. 앞으로도 더 열심히 하는 청하가 되겠다”고 말했다.

구구단의 미나와 함께 1년 간 ‘음악중심’을 귀엽고 매끄럽게 이끌어 온 마크는 출연진으로부터 꽃다발을 받았다.

마크는 “1년이라는 시간이 정말 빨리 흘러갔다. 정말 재미있었다. 어설픈 제 모습까지도 예쁘게 봐주시고 챙겨주신 스태프 분들 감사드린다. 그리고 항상 재미있게 할 수 있게 도와주셨다. NCT 마크로도 많이 사랑해주시고, 팬 여러분도 감사하다. 너무 아쉽지만 토요일마다 ‘음악중심’ 많이 사랑하겠다”고 했다.

이날 ‘음악중심’에는 에이핑크, 려욱, 루나, 우주소녀, 엔플라잉, 러블리즈, 크나큰, 라붐, 업텐션, 버이스퍼, 베리베리, 핑크판타지, 원어스, 몬트 등이 출연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