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985779 0372019011149985779 06 0602001 5.18.26-RELEASE 37 헤럴드경제 0

'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이수경 향한 사랑으로 의식불명→깨어났다(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사진=KBS2 왼손잡이 아내 캡처


[헤럴드POP=장민혜 기자]김진우가 이수경에 대한 기억으로 깨어났다.

11일 저녁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연출 김명욱/극본 문은아)에서는 장에스더(하연주 분)를 찾아간 오산하(이수경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오산하는 장에스더를 찾아갔다. 오산하는 아무것도 모르고 장에스더를 축하했다. 오산하는 "우리 수호 씨는 어디 있냐. 우리 수호 씨 어디 있는 줄 아냐. 5년 전 에스더 씨가 사라진 그날 에스더 씨 사라졌다. 수호 씨 사라지고 에스더 씨 찾았는데 없어졌더라. 에스더 씨는 눈앞에 있는데 우리 수호 씨는 어디에 있냐"라고 말했다.

장에스더는 "그날 도경 씨가 호텔로 날 찾아왔더라. 도망치자고. 아무도 모르는 곳 가자고 해서 떠났다. 나는 수호 오빠 그날 밤 본 적도 없다"라고 거짓말했다. 오산하는 "거짓말 마라"라고 답했다. 오산하는 "그날 밤 에스더 씨는 박도경 씨랑 수호 씨랑 있었다. 목격자가 있었다. 퇴근하던 호텔 직원이 세 사람 싸우는 걸 봤다고 한다. 그런데 왜 수호 씨 본 적 없다고 거짓말하냐. 에스더 씨. 나한테 뭐 숨기는 거 있냐. 그래서 거짓말하는 거냐. 박도경 씨 지금 어디 있냐. 내가 직접 만나 물어보겠다"라고 따졌다. 오산하는 "난 우리 수호 씨한테 무슨 일 있던 건지. 어디에 있는지 꼭 알아야겠다"라고 말했다.

천순임(선우용여 분)은 오산하에게 연락해 5년 전 이수호와 연락을 했었다고 밝혔다. 천순임은 "신혼 여행 다녀와서 찾아뵙겠다고 했었다"라고 말했다. 천순임이 "이 선생님이 사라진 그때에 우리 손주도 큰 사고가 나서 의식불명이 됐다. 나도 이 선생님 찾아보겠다. 사람 찾는 프로그램에도 힘을 써 보겠다"라고 전했다. 이수호는 박도경의 얼굴을 한 채 병실에 의식불명으로 있었다. 오산하의 목소리가 들리자 이수호는 발작을 일으켰다.

의사는 이수호를 보며 "외람된 말씀이지만 더 이상 연명치료는 무의미해 보인다. 가족분들의 결단만 남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조애라(이승연 분)은 "도경이 이대로 버리지 말아 달라"라고 빌었다. 박순태(김병기 분)는 이대로 보낼 준비를 하자고 말했다. 조애라는 "나 도경이 이대로 못 보낸다"라며 오열했다. 박강철(정찬 분)은 "내가 너한테 미안하다. 정말 죄가 많다. 너 깨어나면 같이 함께 다니고 추억도 만들고 하고 싶은 거, 하고 싶은 말이 참 많았는데. 우리 도경아 미안하다"라며 울었다.

조애라는 김남준(진태현 분)을 보며 "5년 전 네가 보필만 제대로 했어도 도경이 이렇게 될 일 없었다"라며 원망했다. 박순태는 "엄한 사람 잡을 필요없다"라고 말했다.

장에스더는 오산하를 불렀다. 장에스더는 "내가 도경 씨와 같이 사고가 나서 그 날 일을 기억하지 못한다. 언니 이야기 듣고 기억을 더듬었더니 수호 오빠 그날 만났던 거 같다. 싸운 건 아니고 도경 씨랑 잠깐 보고 헤어진 거 같다. 그 뒤로 도경 씨 때문에 정신없어서 연락도 못 해 봤다"라고 거짓말했다. 그는 "수호 오빠 실종 소식 안 이상 나도 가만히 있지 않는다. 뭐든 돕겠다. 같이 수호 오빠 찾아보자"라며 상황을 모면했다.

오산하는 길거리에서 전단지를 돌리던 중 시비가 붙었다. 그때 김남준이 나타나서 도왔다. 김남준은 오산하에게 "친한 동생이 많이 아픈데 마음을 추스리기가 힘들다"라고 털어놨다. 오산하는 "남준 씨가 곁에서 지켜보는 것만으로도 든든할 거다. 말없이 내 옆에 있어주면 그것만으로도 충분히 응원이 된다. 나도 그랬으니까"라고 위로를 했다.

장에스더는 조애라에게 긴급 이사회가 열린다는 소식을 전했다. 장에스더는 "이제 오빠 설 자리 없어. 그동안 도경 씨 대신 살아준 거 내가 나중에 갚을게"라고 말하고는 일어났다. 그때 오산하는 병원 치료 일은 추가로 더 해 달라고 요청을 받았다. 오산하가 치료를 하려 했지만, 장에스더는 "당장 나가라고"라고 말했다. 오산하에게 천순임의 전화가 걸려왔다. 천순임과 오산하는 병실에서 마주쳤다. 그 순간 이수호는 깨어났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