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971757 0942019011149971757 02 0213005 5.18.26-RELEASE 94 국제뉴스 0

'UNIST, 상임감사 퇴임처리를 위한 임시이사회 변칙 개최 의혹' 등에 관한 반론보도

글자크기
'UNIST, 상임감사 퇴임처리를 위한 임시이사회 변칙 개최 의혹' 관련 반론보도본 신문은 지난 2018년 11월 11일자 국제뉴스 홈페이지 전국(울산)면에 'UNIST, '감사 사퇴' 막전막후╂擔쳄鵑英 미스터리' 제목의 기사에서 2018년 9월 UNIST가 외부의 입김으로 '갑질'의혹을 받고 있던 이승억 감사의 퇴임 처리 및 신임 이사 후보 3명을 심의의결하고자 다소 무리하게 이사회를 개최하였다'라고 보도하였습니다. 이에 대해 UNIST는 "2018년 10월 19일 개최된 임시이사회는 이사선임(안)을 검토하기 위해 계획된 것으로 10월 5일 일정 조율 및 10월 12일 개회 계획 안내 등의 과정을 거쳐 진행되었고, 이승억 상임감사가 사직서를 제출한 것은 10월 18일 임시이사회에서는 사임에 대한 보고만 있었다"는 입장을 전해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UNIST, 하청업체 직원 해고에 총장 연후 의혹' 관련 반론보도

본 신문은 지난 2018년 11월 14일자 국제뉴스 홈페이지 전국(울산)면에 '[단독]UNIST, '갑질' 감사 보고서에 "직원 해고는 총장 지시"' 제목의 기사에서 '이 모 상임감사의 하청업체 직원에 대한 '갑질' 논란과 관련하여 실제로는 정무영 총장이 해당 하청업체 직원을 해고조치하도록 지시한 정황이 드러났고, 문제가 확산되자 정 총장이 상임감사의 자진 사퇴를 유도한 의혹이 있다'라고 보도하였습니다. 이에 대해 UNIST는 "해당 이모 상임감사는 건강상의 이유로 사퇴의사를 밝혔고, 정 총장은 이모 상임감사가 사퇴의사를 밝히기 전까지 어떠한 의사소통을 한 적이 없으며 이모 상임감사의 사퇴에는 관여한 바 없다"는 입장을 전해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UNIST, ERP 구축사업 특정업체 특혜의혹' 관련 반론보도

본 신문은 지난 2018년 11월 15일자 국제뉴스 홈페이지 전국(울산)면에 '[단독] UNIST '갑질' 어디까지╂譴貶 행정처장 연루'제목의 기사에서 UNIST가 2009년 개교를 앞두고 전산시스템 용역을 맡은 IT업체에 수천만원의 인건비를 포기하도록 강요한 정황이 드러나는 등 수십억 원이 소요된 전산시스템 구축 과정에서 정상적인 입찰이 이뤄졌는지 의심받고 있다'라고 보도하였습니다. 이에 대해 UNIST는 "지난 8년간 UNIST 전산시스템 구축과 관련해 업체 선정은 공개입찰을 통해 공정하게 진행되었다"는 입장을 전해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