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606100 0432018122149606100 02 0201001 6.0.16-HOTFIX 43 SBS 0 popular

서울 용산역 앞 공원·지하광장 조성…지하엔 대중교통 환승통로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용산역 앞에 공원과 지하광장이 조성됩니다.

용산구는 HDC현대산업개발과 '용산역 전면 공원 지하공간 개발사업' 협약을 맺고 내년부터 공사를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사업부지는 한강로2가 365번지 일대로 면적은 1만2천730㎡이며 공원부지 5천797㎡와 도로부지 6천933㎡로 나뉩니다.

지상에는 '문화공원'을 만듭니다.

국제빌딩주변 4구역 '용산파크웨이'를 거쳐 '용산공원'까지 이어지는 대규모 녹지대의 출발점입니다.

공원 아래에는 지하 2층, 연면적 2만2천505㎡ 규모로 지하광장 및 보행로와 공용시설, 지하도상가, 주차시설 등을 만듭니다.

국철 용산역과 지하철4호선 신용산역, 향후 조성될 신분당선까지 모두 연결할 수 있도록 지하 통로를 이을 계획입니다.

용산구는 "공공성과 상업성을 모두 갖추기 위해 지하광장과 보행로, 공용시설 면적을 전체의 절반 이상으로 구성했다"며 "특히 대중교통 환승을 위한 통로로 지하공간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HDC현대산업개발이 사업비 965억원을 조달하고, 2021년말부터 30년간 해당 공간을 직접 운영합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남북 관계가 진전되고 철도가 연결되면 용산역은 대한민국 중앙역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그에 걸맞은 관광명소가 될 수 있도록 용산역 일대를 제대로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서울 용산구 제공, 연합뉴스)

▶[제보하기] 모든 순간이 뉴스가 됩니다
▶네이버 메인에서 SBS 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