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332344 0032018120749332344 01 0106005 5.18.16-RELEASE 3 연합뉴스 0

대학입시 재도전 공군 일병, 주경야독으로 '불수능' 만점

글자크기

급양병 김형태씨 "일과후·주말 EBS청취 등 하루 4~5시간 공부"

연합뉴스

2019학년도 수능 만점 공군 병사
(서울=연합뉴스) 2019학년도 수능 만점자인 공군 제3방공유도탄여단 기지대 김형태 일병(병 799기). [공군 제공] photo@yna.co.kr (끝)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공군 제3방공유도탄여단(이하 3여단) 기지대에서 복무 중인 김형태(22) 일병이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만점을 받았다고 공군이 7일 밝혔다.

성균관대 러시아어문학과를 휴학하고 지난 5월 공군 병 788기로 입대한 김 일병은 7월에 3여단으로 전입해 급양병(취사병)으로 근무하고 있다.

그는 훈련소에서부터 주로 일과 후와 주말 시간을 할애해 병영생활관 내 사이버지식정보방에서 EBS 강의를 듣고, 열람실에서 자율학습을 하는 등 하루 평균 4~5시간씩 주경야독(晝耕夜讀)의 노력으로 수능 공부에 전념했다.

김 일병은 "공군에 입대한 후 주변의 동기들과 미래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나누는 과정에서 수능 재도전이라는 목표의식이 생겼다"며 "급양병 근무를 하면서 공부하느라 힘들 때도 있었지만 선·후임들의 격려 덕분에 쉼 없이 달려올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돌이켜보면,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었던 것은 저의 노력도 중요했지만, 공부할 수 있는 여건을 지원해 준 동기들과 간부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었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김 일병은 "평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를 즐겨보는데 다양한 기록과 통계들이 사용되는 것을 보면서 자연스럽게 통계학에도 관심을 갖게 됐다"며 "앞으로 통계학과에 진학해 스포츠 데이터 분석가로 활약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연합뉴스

2019학년도 수능 만점 공군 병사
(서울=연합뉴스) 2019학년도 수능 만점자인 공군 제3방공유도탄여단 기지대 김형태 일병(병 799기). [공군 제공] photo@yna.co.kr (끝)



three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