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9325869 0032018120749325869 01 0401001 5.18.16-RELEASE 3 연합뉴스 0

남미공동시장 "EU와 내년 3월까지 FTA 체결 목표로 협상"

글자크기

다음 주부터 본격적인 협상 시작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남미공동시장(메르코수르)과 유럽연합(EU)이 내년 3월까지 자유무역협정(FTA) 체결을 목표로 협상을 하기로 했다.

6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메르코수르는 이날 브라질 수도 브라질리아에서 열린 외교장관 회담을 마치면서 새로운 협상 일정이 다음 주 우루과이 수도 몬테비데오에서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다.

메르코수르 외교장관들은 지난달 브뤼셀에서 열린 실무협의 결과를 평가한 후 입장을 정리했으며 이 같은 내용을 EU 측에 전달했다.

연합뉴스

6일(현지시간) 브라질리아에서 열린 메르코수르 외교장관 회담 [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로돌포 노보아 우루과이 외교장관은 "유럽의회의 일정을 고려해 내년 3월까지 협상을 타결한다는 목표를 세웠다"고 말했다.

회담에 앞서 호르헤 파우리에 아르헨티나 외교장관은 마우리시오 마크리 아르헨티나 대통령과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 당선인이 메르코수르-EU FTA 체결의 중요성을 충분히 인식하고 있으며, 이와 관련해 이미 2∼3차례 대화를 나눴다고 전했다.

마크리 대통령은 새해 1월 1일 열리는 보우소나루 당선인의 취임식에 참석할 예정이며, 보우소나루 당선인과 메르코수르-EU 자유무역협상을 비롯한 역내 현안에 관해 의견을 나눌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우루과이 수도 몬테비데오에 있는 메르코수르 [국영 뉴스통신 아젠시아 브라질]



아르헨티나는 현재 메르코수르의 6개월 단위 순번 의장국이며 다음 차례는 알파벳 순서에 따라 브라질이 맡는다.

EU와 메르코수르는 1999년부터 자유무역협상을 시작했으나 시장개방 문제로 진전을 이루지 못하다가 2010년부터 협상을 재개했으며, 최근 2년간 집중적으로 협의가 이뤄지고 있다.

fidelis21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