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773942 0292018111048773942 06 0602001 5.18.13-RELEASE 29 OSEN 0

'쇼미777' 나플라, 루피·키드밀리 꺾고 최종 우승..상금 2억원 주인공[종합]

글자크기
OSEN

[OSEN=박판석 기자] 래퍼 나플라가 루피를 꺾고 최종우승을 차지했다. 시작부터 우승후보를 꼽혔던 나플라는 이변 없는 최종 상금의 주인공이 됐다.

9일 오후 마지막으로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에서는 우승을 거머쥐면서 최종 상금 2억원의 주인이 됐다. 생방송 문자 투표 50%와 현장 관객 투표 50%를 합산해서 우승자가 결정됐다. 1라운드와 2라운드 합산 결과 키드밀리가 최종 순위 3위에 이름을 올렸고, 루피가 준우승을 차지했다.

키드밀리와 루피와 나플라 모두 우승에 대한 열망을 표현했다. 나플라의 프로듀서를 맡은 기리보이와 스윙스, 키드밀리와 루피의 프로듀서를 맡은 코드쿤스트와 팔로알토 모두 멘티들에 대한 믿음을 드러냈다.

우승 후보 3인은 파이널 공연을 앞두고 팬미팅 공연을 펼쳤다. 팬미팅 공연이 마치고 관객들의 투표로 파이널 공연 순서가 결정됐다. 키드밀리를 뺀 루피와 나플라는 1위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팬미팅 공연에 최종 승자는 나플라였다. 키드밀리가 2위를 했고, 루피가 꼴찌였다.

OSEN

나플라가 결정한 공연 순서는 첫 번째가 키드밀리, 두 번째는 루피, 마지막은 나플라였다. 키드밀리는 파이널 공연을 앞두고 동네에서 함께 절친하게 지내는 형들과 등상에 나섰다. 키드밀리는 "제가 집 없고 돈 없을 때 같이 지내면서 함께 해준 형들이다"라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키드밀리는 집도 없이 작업실에 살면서 음악을 했다. 키드밀리는 어머니와 아버지가 헤어지고 누나 둘 역시도 안타깝게 떠나보냈다. 키드밀리는 트랩 힙합 곡인 'BOSS THANG'으로 자신감 넘치게 첫 번째 무대에 나섰다. 키드밀리의 무대를 돕기 위해서 래퍼 영비가 출격했다.

두 번째 무대를 앞둔 루피를 응원하기 위해서 팔로알토가 나섰다. 팔로알토는 루피를 데리고 남양주에 있는 한 카페로 향했다. 결승전에 오른 루피를 응원하기 위해서 캘리포니아에 살고 있는 누나와 매형이 한국으로 날아왔다. 루피의 매형은 루피의 뮤직비디오를 만들어 줄 정도로 친근하게 지냈다. 루피 역시 부모님의 반대를 이겨내고 음악을 했다. 루피는 미국에서 지낼 당시 부모님과 연락을 잘 하지 않고 지냈다. 루피의 누나 역시도 루피가 음악하는 걸 반대했지만 결국 루피를 존중했다. 루피의 파이널 무대 곡은 'Robot Love'였다. 루피는 분위기 넘치는 그루브와 함께 감성적인 가사로 무대를 마쳤다.

나플라 역시도 파이널을 앞두고 절친한 친구들을 만났다. 나플라의 친구들은 랩을 하고 또 하는 나플라의 근성에 감탄했다. 나플라는 "레이블인 매킷레인이 밀려나는 것이 보여서 출연했다"며 "확실히 한국에서 ' 쇼미더머니', '고등래퍼'가 인기가 있으니까. 인지도가 필요했다. 내년에는 매킷레인의 해를 맞이해야한다"고 했다. 결승을 앞둔 나플라를 위해서 어머니가 깜짝 영상편지를 보냈다. 미국에 있는 나플라의 어머니는 친구들의 설득에도 나플라의 연습을 방해하고 싶지 않다고 한국에 오지 않았다.

OSEN

나플라가 결승 무대에 준비한 곡은 '버클'이었다. 나플라의 무대에 지코가 깜짝 등장했다. 지코와 나플라는 화려하게 무대를 마쳤다. 1라운드 무대를 마치고 결과를 기다리는 동안 모두가 기다렸던 마미손이 배기성 그리고 도넛맨과 함께 '소년 점프'로 특별한 축하 무대를 위해서 등장했다.

1라운드 시청자 문자투표에서 1위를 차지한 래퍼는 나플라였다. 2위는 키드밀리, 3위는 루피였다. 공연 순서를 정하는 팬미팅 공연과 같은 순위였다.

2라운드 무대의 첫 번째 주인공도 키드밀리였다. 키드밀리의 2라운드 노래 'Goals'를 위해서 프로듀서인 팔로알토가 먼저 등장했다. 키드밀리의 진솔한 랩에 이어 후디가 피처링으로 힘을 보탰다. 모든 무대를 마친 키드밀리는 "너무 좋다. 이제 방청객 모드로 무대를 즐길 수 잇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루피는 2라운드 무대를 코드쿤스트와 함께 꾸미게 됐다. 루피는 'V'로 특유의 개성 넘치는 무대를 보여줬고, 로꼬가 피처링으로 등장했다. 마지막으로 등장한 나플라는 '픽업맨'으로 프로듀서인 기리보이와 스윙스와 함께 화끈한 무대를 꾸몄다.

OSEN

.
시청자 투표와 현장 투표를 합친 1라운드 결과 나플라가 4094만원으로 1위에 이름을 올렸다. 2위는 3256만원을 받은 키드밀리 3위는 2538만원을 받은 루피였다. 1라운드와 2라운드 합산 결과 키드밀리가 최종 순위 3위를 기록했다. 3위를 한 키드밀리는 "후련하기도 하고, 당연한 결과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불만없다"고 탈락 소감을 전했다.

최종 우승자는 나플라였다. 나플라는 긴 여정 끝에 우승을 차지했다. 나플라 베팅금액 100만원 차이로 우승했다. 나플라는 "하늘에서 보고 있을 제 친구 알렉스에게 영광을 돌리고 싶다. 기리보이와 스윙스가 고생을 정말 많이 했다"고 소감ㅇ르 남겼다. 기리보이는 눈물을 펑펑 쏟았다. /pps2014@osen.co.kr

[사진] '쇼미더머니 트리플세븐'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