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773388 1092018110948773388 04 0401001 5.18.13-RELEASE 109 KBS 0

호주 멜버른 도심서 흉기 난동, 3명 사상…IS, 배후 자처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호주 멜버른 도심 거리에서 9일(현지시간) 소말리아 출신의 한 남성이 흉기를 휘둘러 행인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습니다. 용의자는 경찰이 쏜 총에 맞고 사망했습니다.

소말리아 출신의 검은색 상의를 입은 거구의 남성 용의자는 바비큐용 가스용기 여러 통을 실은 픽업 트럭으로 건물을 들이받은 뒤 흉기로 시민들을 무차별 공격했다고 호주 경찰은 밝혔습니다.

사건이 일어난 장소는 멜버른에서 가장 유명한 쇼핑 장소이자 관광지인 버크가로 금요일 오후 쇼핑과식사를 즐기려는 사람들로 붐비고 있었습니다.

호주 경찰은 용의자에 대한 정보를 기반으로 이번 사건을 '테러 공격'으로 보고 수사 중입니다.

극단주의 무장조직 IS는 선전 매체를 통해 "멜버른에서 작전의 가해자는 IS 전사"라며 " 시리아와 이라크에서 교전 중인 연합국을 겨냥한 작전을 수행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사진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김진문기자 (jmkim@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